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전국원전인근지역 동맹 협의회, 세원 발굴 연구용역 입찰 공고

착수기간 180일·기초금액 1억15000만원

(울산=뉴스1) 김지혜 기자 | 2024-06-10 15:16 송고
김영길 전국원전인근지역동맹 회장이 2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원자력안전교부세 신설을 위한 국회토론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2023.5.2/뉴스1 © News1 송원영 기자
김영길 전국원전인근지역동맹 회장이 2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원자력안전교부세 신설을 위한 국회토론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2023.5.2/뉴스1 © News1 송원영 기자

전국원전인근지역 동맹 행정협의회가 10일 원전인근지역 지원을 위한 세원 발굴 및 지역발전 접목 방안 마련을 위한 연구용역 입찰 공고를 냈다.

주요 과업 내용은 방사선 비상계획구역 가운데 원전 소재지 5개를 제외한 23개 지자체 전체 지역에 대한 △후쿠시마 원전 사고를 기반 인근지역 피해 예상 정보 분석 △불합리한 원전 지원제도 개선 △방사능 방재 및 주민 보호·복지사업 접목 방안 마련 등이다.
용역 기간은 착수일로부터 180일이며, 기초금액은 부가가치세를 포함한 1억1500만원이다.

해당 입찰은 협상에 의한 계약으로 추진되며, 공동 이행방식을 허용한다.

울산 중구청을 사무국으로 두는 전국원전지역 동맹 행정협의회는 오는 14일부터 18일까지 나라장터를 통해 전자입찰로 가격 제안서를 접수한다.
입찰 참가 신청서 및 제안서는 18일 중구청 3층 기획예산실 방문 제출하면 된다.

자세한 사항은 나라장터 입찰 공고문을 참고하면 된다.

김영길(울산 중구청장) 전국원전인근지역 동맹 행정협의회장은 "이번 연구용역은 지방재정법 개정안 일부 지역 미적용 등 불합리한 원전 지원제도를 개선하고 다양한 주민 보호·복지사업을 발굴하기 위해 추진된다"며 "앞으로도 지역 주민들의 환경권, 재산권 보호를 위해 다각도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joojiok@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