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시흥시 '인공지능 활용' 맞춤형 민원응대 서비스 개발한다

(시흥=뉴스1) 유재규 기자 | 2024-06-10 14:04 송고
시흥시청 전경.(시흥시 제공)
시흥시청 전경.(시흥시 제공)

경기 시흥시가 '경기도 인공지능(AI) 실증 지원사업' 공공분야 주관기관 모집에 선정돼 도비 3억 원을 확보했다고 10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경기도와 경기경제과학진흥원이 주관하는 이번 사업에 선정된 시는 오는 12월까지 생성형 AI를 활용한 복지 분야 민원 응대 서비스 개발 사업에 나설 계획이다.
시 정보통신과는 이를 위해 여러 참여기관과 컨소시엄을 구성하고 복지 분야 행정 데이터를 학습한 '소형 거대언어모델'(sLLM) 기반 생성형 정보 제공 엔진을 개발할 예정이다. 시는 이후 시 홈페이지에 연계해 민원인과 소통이 가능한 맞춤형 AI 서비스를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복지 분야 민원 담당 공무원들의 경우 이 서비스를 이용해 복지정책 관련 행정 데이터를 편리하게 검색할 수 있게 돼 업무 효율성이 향상될 것으로 기대한다는 게 시흥시의 설명이다.

시는 또 실증사업 결과를 분석해 복지 분야 민원뿐만 아니라 보건, 교통, 관광 및 문화 등 다양한 행정서비스에도 이를 확대 적용한다는 방침이다.



koo@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