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뉴스1 ★] 차은우, 블랙홀 같은 깊은 눈빛…백마 탄 왕자님 비주얼

차은우, 패션 브랜드 홍보 위해 이탈리아 출국

(인천공항=뉴스1) 권현진 기자 | 2024-06-10 11:01 송고
배우 차은우가 눈부신 비주얼을 자랑했다. © News1 권현진 기자
배우 차은우가 눈부신 비주얼을 자랑했다. © News1 권현진 기자


배우 차은우가 패션 브랜드 행사를 위해 10일 오전 인천공항에 도착해 이탈리아로 출국하기 전 손을 흔들고 있다. © News1 권현진 기자
배우 차은우가 패션 브랜드 행사를 위해 10일 오전 인천공항에 도착해 이탈리아로 출국하기 전 손을 흔들고 있다. © News1 권현진 기자
배우 차은우가 패션 브랜드 행사를 위해 10일 오전 인천공항에 도착해 이탈리아로 출국하고 있다. © News1 권현진 기자
배우 차은우가 패션 브랜드 행사를 위해 10일 오전 인천공항에 도착해 이탈리아로 출국하고 있다. © News1 권현진 기자

배우 차은우가 독보적인 비주얼을 자랑했다.

차은우는 패션 브랜드 행사를 위해 10일 오전 인천공항을 통해 이탈리아로 출국했다.

순백의 의상에 마치 백마 탄 왕자님 모습으로 공항에 도착한 차은우는 '얼굴 천재'답게 또렷한 이목구비와 완벽한 피지컬로 눈길을 끌었다. 특히 블랙홀처럼 빠져드는 깊은 눈빛이 보는 이들을 홀렸다.

한편, 차은우는 지난 1일(이하 현지 시간) 브라질 상파울루, 4일과 5일 멕시코 멕시코시티에서 단독 팬콘 ‘2024 Just One 10 Minute [Mystery Elevator]’(2024 저스트 원 텐 미닛 [미스터리 엘리베이터])을 성황리에 마쳤다. 오는 29일 일본, 7월 6일 서울에서 ‘Mystery Elevator’ 앙코르 팬콘을 앞두고 있다.
 
배우 차은우가 패션 브랜드 행사를 위해 10일 오전 인천공항에 도착해 이탈리아로 출국하기 전 인사를 하고 있다. © News1 권현진 기자
배우 차은우가 패션 브랜드 행사를 위해 10일 오전 인천공항에 도착해 이탈리아로 출국하기 전 인사를 하고 있다. © News1 권현진 기자
배우 차은우가 패션 브랜드 행사를 위해 10일 오전 인천공항에 도착해 이탈리아로 출국하기 전 손을 흔들고 있다. © News1 권현진 기자
배우 차은우가 패션 브랜드 행사를 위해 10일 오전 인천공항에 도착해 이탈리아로 출국하기 전 손을 흔들고 있다. © News1 권현진 기자


배우 차은우가 패션 브랜드 행사를 위해 10일 오전 인천공항에 도착해 이탈리아로 출국하기 전 손 인사를 하고 있다. © News1 권현진 기자
배우 차은우가 패션 브랜드 행사를 위해 10일 오전 인천공항에 도착해 이탈리아로 출국하기 전 손 인사를 하고 있다. © News1 권현진 기자


배우 차은우가 패션 브랜드 행사를 위해 10일 오전 인천공항에 도착해 이탈리아로 출국하기 전 인사를 하고 있다. 매력을 발산하고 있다. © News1 권현진 기자
배우 차은우가 패션 브랜드 행사를 위해 10일 오전 인천공항에 도착해 이탈리아로 출국하기 전 인사를 하고 있다. 매력을 발산하고 있다. © News1 권현진 기자


배우 차은우가 패션 브랜드 행사를 위해 10일 오전 인천공항에 도착해 이탈리아로 출국하고 있다. © News1 권현진 기자
배우 차은우가 패션 브랜드 행사를 위해 10일 오전 인천공항에 도착해 이탈리아로 출국하고 있다. © News1 권현진 기자


배우 차은우가 패션 브랜드 행사를 위해 10일 오전 인천공항에 도착해 이탈리아로 출국하기 전 인사를 하고 있다. 2024.6.10/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배우 차은우가 패션 브랜드 행사를 위해 10일 오전 인천공항에 도착해 이탈리아로 출국하기 전 인사를 하고 있다. 2024.6.10/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배우 차은우가 패션 브랜드 행사를 위해 10일 오전 인천공항에 도착해 이탈리아로 출국하기 전 인사를 하고 있다. © News1 권현진 기자
배우 차은우가 패션 브랜드 행사를 위해 10일 오전 인천공항에 도착해 이탈리아로 출국하기 전 인사를 하고 있다. © News1 권현진 기자





rnjs337@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