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SBI저축은행, 주택담보대출 금리 최고 2.1%포인트 인하

“고객과 기업 상생할 수 있는 바람직한 금융 환경 구축할 것”

(서울=뉴스1) 박재찬 보험전문기자 | 2024-06-10 11:13 송고
SBI저축은행이 주택담보대출 금리를 인하했다고 10일 밝혔다./뉴스1 © News1 안은나 기자
SBI저축은행이 주택담보대출 금리를 인하했다고 10일 밝혔다./뉴스1 © News1 안은나 기자

SBI저축은행이 주택담보대출 금리를 기존 대비 최대 2.1%포인트 인하했다고 10일 밝혔다.

일반적으로 대출 금리는 기준 금리와 가산 금리를 통해서 결정된다. 기준금리는 국가가 정하는 정책 금리이며, 개별 금융사가 임의로 개입할 수 없는 영역이다.
주택담보대출에서는 보통 기준금리로 코픽스(Cost of Funds Index)를 따르는데, 이는 국내 은행들이 조달한 자금의 가중평균금리로 계산된다.

반면, 가산금리는 고객의 신용점수, 이자 마진율 등에 따라 금융사별로 유연하게 조정하는 금리로 이번에 SBI저축은행은 이 가산금리 조정을 통해 주택담보대출의 전체 금리를 하향시켰다.

이에따라 SBI저축은행 주택담보대출 상품 금리는 기존의 6~17%에서 최고 2.1%포인트 인하된 5~14% 수준으로 이용할 수 있게 된다.
SBI저축은행의 주택담보대출 금리 인하는 고객과 기업이 모두 윈윈(WIN-WIN) 할 수 있는 전략이다. 고객들에게는 실질적인 이자 경감 효과를 제공하고, SBI저축은행 내부적으로는 개인 신용대출보다 비교적 안전한 담보 자산을 확대하여 포트폴리오를 안정화할 수 있다.

SBI저축은행 관계자는 “전 세계적으로 장기화되는 고금리 여파로 모두가 힘든 상황에서 이자 경감을 바탕으로 실질적인 도움을 드리고 싶었다.”며, “앞으로도 고객과 기업이 함께 상생할 수 있는 바람직한 금융 환경을 구축하기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jcppark@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