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서울시 '반년간 매달 50만원' 받을 청년수당 4000명 모집

올해 3월에 이어 추가 선정…6월 11~13일 접수

(서울=뉴스1) 오현주 기자 | 2024-06-10 11:15 송고
 서울시, 청년 수당 추가 모집 (서울시 제공)
 서울시, 청년 수당 추가 모집 (서울시 제공)

서울시가 최대 반년간 월 50만원을 주는 청년수당 참여자 4000여 명을 추가로 모집한다고 10일 밝혔다. 시는 올해 3월 청년수당을 받을 청년을 선정했으나, 최대한 많은 청년을 지원하고자 추가 모집을 결정했다.

모집 기간은 6월 11일 오전 10시부터 13일 오후 4시까지다. 접수처는 서울시 청년 정책 종합 플랫폼 '청년 몽땅 정보통' 홈페이지다.
청년 수당은 청년이 생활비 걱정 없이 진로 탐색과 취업 준비에 집중하도록 최대 6개월간 매달 50만원을 지급하는 제도다.

신청일 기준 주민등록상 서울에 거주하고, 최종학력 졸업 후 미취업 상태이거나 단기 근로 중인 만 19~34세 청년(중위소득 150% 이하)이면 신청할 수 있다.

이번 추가 모집에서 선정된 참여자는 7월부터 12월까지 수당을 받고, 현직자 특강·직무 멘토·기업 탐방 등 진로 탐색과 성공적인 취업을 돕는 맞춤 프로그램에도 참여할 수 있다.
김철희 서울시 미래청년기획단장은 "계속 변하는 정책 환경을 고려해 청년수당이 현재를 살아가는 청년들의 삶에 실질적인 변화를 안겨줄 수 있는 더 의미 있는 정책이 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woobi123@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