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노동시장 강세, 미증시 일제 하락했으나 주간 기준으로는 상승(상보)

(서울=뉴스1) 박형기 기자 | 2024-06-08 06:07 송고 | 2024-06-08 10:18 최종수정
NYSE. © 로이터=뉴스1
NYSE. © 로이터=뉴스1

미국 고용시장의 강세가 여전한 것으로 드러남에 따라 미증시가 소폭지만 일제히 하락했다. 그러나 주간 기준으로는 상승세를 유지했다.

7일(현지시간) 뉴욕증시에서 다우는 0.22%, S&P500은 0.11%, 나스닥은 0.23% 각각 하락했다.
미국의 노동시장이 시장의 예상과 달리 여전히 강력한 것으로 드러났기 때문이다.

이날 미국 노동부는 개장 전 지난달 고용보고서를 발표했다. 비농업 부문 신규 일자리가 27만 2000개 늘었다고 밝혔다. 이는 시장의 예상치 19만 개와 전월의 17만 5000개를 크게 상회하는 것이다.

실업률은 4.0%로 전월(3.9%)보다 상승했다.
실업률은 소폭 상승했지만 신규 일자리는 시장의 예상을 크게 웃도는 등 미국 노동시장은 여전히 강력한 것으로 드러났다.

앞서 발표됐던 고용 지표가 모두 둔화한 것으로 드러나 가장 광범위한 고용 지표인 고용보고서도 둔화할 것으로 예상됐으나 예상과 달리 고용시장이 여전히 강력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따라 연준의 조기 금리 인상 가능성이 작아졌다. 고용보고서 발표 직후 시카고상품거래소(CME)에서 거래되는 금리 선물은 연준이 9월 공개시장위원회(FOMC)에서 0.25%포인트 금리를 인하할 확률을 45%로 반영했다.

이는 전일의 55%에서 10%포인트 급락한 것이다.

채권금리(시장금리)도 일제히 상승했다. 벤치마크인 10년물 수익률은 0.15%포인트 이상 올랐다. 

이에 따라 미국 증시는 일제히 하락했다. 낙폭이 크지 않은 것은 투자자들이 미국 경제가 고금리에도 여전히 강력하다는 사실에 위안을 얻은 것으로 보인다.

종목별로 전기차는 테슬라가 0.26% 하락하는 등 일제히 하락했다.

반도체는 엔비디아가 0.09% 하락하는 등 대부분 하락, 반도체 모임인 필라델피아반도체지수도 0.27% 하락, 마감했다.

미증시의 대표적 밈주식(유행성 주식)인 게임스톱은 미국의 대왕 개미 키스 질(일명 로어링 키티, 포효하는 고양이)이 유튜브 방송을 다시 시작했으나 1분기에 손실을 기록한 것으로 드러남에 따라 40% 가까이 폭락했다.

게임스톱 사태를 주도한 것으로 알려진 '대왕개미' 키스 질이 미 의회 청문회에서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 로이터=뉴스1 © News1 원태성 기자
게임스톱 사태를 주도한 것으로 알려진 '대왕개미' 키스 질이 미 의회 청문회에서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 로이터=뉴스1 © News1 원태성 기자

한편 이날 하락에도 주간 기준으로 미증시는 일제히 상승했다. 다우는 0.29%, S&P500은 1.32%, 나스닥은 2.38% 각각 상승했다.


sinopark@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