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이틀 연속 편의점 20·30대 ‘일일 알바’ 절도…추적 중

450만원 훔쳐…네이버페이 활용해 돈 빼돌려

(서울=뉴스1) 장성희 기자 | 2024-06-06 22:42 송고
경찰 로고./뉴스1 © News1 신채린 기자
경찰 로고./뉴스1 © News1 신채린 기자

양천구의 한 편의점에서 이틀 연속으로 일일 아르바이트생에 의해 절도 사건이 일어나 경찰이 신병 확보에 나섰다.

서울 양천경찰서는 절도 혐의를 받는 30대 남성 A 씨와 20대 남성 B 씨를 추적 중이라고 6일 밝혔다.
이들은 지난 2일과 3일, 양천구에 위치한 같은 편의점에서 각각 일일 아르바이트를 하며 총 450여만 원을 훔친 혐의를 받는다. 이들은 계산대에 보관된 돈을 훔쳤을 뿐 아니라 네이버페이에 돈을 충전하는 식으로 돈을 빼돌렸다.  

경찰은 피의자 신원을 특정한 상태며 현재 행적을 쫓고 있다.


grown@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