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대니구 "전현무에 특훈 받아…김구라 독설 받아치는 법도" 웃음

'라디오스타' 5일 방송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2024-06-05 23:00 송고
MBC '라디오스타' 캡처
MBC '라디오스타' 캡처

대니구가 전현무에게 특훈을 받고 '라스'에 출연했다고 밝혔다.

5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서는 바이올리니스트 대니구가 출연한 가운데 유쾌한 입담을 뽐냈다.
그는 "'TV 예술무대' 진행에 이어 '나 혼자 산다'에도 출연했다"라며 자기소개를 했다. 그러면서 "MBC 사원증도 있다. 이걸 찍으면 아무 때나 들어갈 수 있다. 'TV 예술무대' 때문에 만든 것"이라고 알렸다.

이를 듣던 MC들이 "전현무한테 '라스' 특훈을 받았다던데?"라고 물었다. 대니구는 "여기 나오기 전에 조언을 구했다"라면서 "'말문이 막힐 때는 국진 선배님을 사랑스럽게 보면 구해줄 거야' 하더라"라고 전했다.

특히 독설가로 유명한 김구라를 언급하더니 "'구라 선배님이 독설하고 공격할 수 있다. 그러면 '감사합니다, 형님' 이렇게 평소 말투로 넘어가라고 하더라"라고 해 웃음을 샀다.

조용히 지켜보던 김구라가 "원래 말이 많냐?"라며 궁금해했다. 대니구가 갑자기 시무룩한 표정을 짓더니 "원래 말이 좀 많다"라고 고백해 웃음을 더했다.



llll@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