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국립합창단 신임 이사장에 이상현 태인 대표이사…임기 3년

(서울=뉴스1) 김일창 기자 | 2024-06-05 16:55 송고
이상현 국립합창단 신임 이사장. 문체부 제공.

문화체육관광부는 5일 국립합창단 이사장에 이상현(47) 태인 대표이사를 임명했다고 밝혔다. 이 신임 이사장의 임기는 2027년 6월 4일까지 3년이다.

이 신임 이사장은 태인 대표이사로서, 장애 청소년의 문화·체육활동 지원 등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펼쳐왔다.
이밖에 국립극장진흥재단 이사, 명선아트홀 대표, 대한하키협회 회장 등을 역임하는 등 문화 분야에서 활발한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유인촌 문체부 장관은 "국립합창단은 1973년 창단 이후 50년 넘게 우수 합창 공연을 국민께 선보여 왔으며, 합창음악 레퍼토리 다양화와 인재 발굴에 힘쓰는 등 대한민국 합창음악 발전의 중추적 역할을 맡아 왔다"라며 "신임 이사장은 문화예술 분야에서 꾸준히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해온 경험을 바탕으로 국립합창단의 저변 확대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ickim@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