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이젠 선도형 R&D로"…혁신도전 추진 특별위 출범

혁신도전 R&D 브랜드 'APRO'…"도전엔 인센티브"

(서울=뉴스1) 윤주영 기자 | 2024-06-05 10:30 송고
 3일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R&D 예비타당성조사제도 폐지 후속조치 방안을 발표하는 류광준 과학기술혁신본부장. 그는 R&D 혁신 도전 추진 특별위원회를 총괄하게 된다. 2024.6.4/뉴스1 © News1 허경 기자
 3일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R&D 예비타당성조사제도 폐지 후속조치 방안을 발표하는 류광준 과학기술혁신본부장. 그는 R&D 혁신 도전 추진 특별위원회를 총괄하게 된다. 2024.6.4/뉴스1 © News1 허경 기자

선도형 연구·개발(R&D)로 체질 개선을 모색하기 위한 민·관 협의체 '혁신 도전 추진 특별위원회'가 출범했다. 혁신도전형 R&D 정책브랜드 'APRO'(앞으로)가 제안됐는데 이를 필두로 도전을 독려하는 제도를 마련할 예정이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혁신 도전 특위는 이 같은 내용으로 첫 회의를 열었다고 5일 밝혔다.
글로벌 기술 패권 경쟁 심화에 따라 주요 선진국은 도전·혁신적 R&D를 통해 기술 우위를 점하려는 중이다. 우리나라 역시 과거 추격형에서 벗어나 선도형 R&D로 체질 개선을 꾀한다. 

이를 위해서는 경험이 풍부한 산‧학‧연 전문가 간 긴밀한 소통·협력이 필수적이다. 이에 특위는 민‧관 합동 기구 형태로 구성됐다. 과학기술혁신본부장이 조직을 총괄하며 실장급 공무원 2명, 민간위원 전문가 14명이 합류했다.

특위는 R&D 육성 정책 전반을 심의‧조정한다. 구체적으론 혁신도전형 R&D 사업군 지정‧관리, 관련 R&D 주요 정책 심의, 제도개선, 기관‧연구자 교류‧협력, 연구자 역량 강화, 연구 생태계 구축 및 지원 기반 확충 등을 수행한다.
특위는 'APRO'라는 새로운 정책 브랜드도 제안했다. 도전성(Aim high)·기대효과(Problem-solving)·혁신성(Revolutionary)·파급효과(Over&over) 등을 뜻하는 영문 앞머리 글자를 조합한 것이다. 

특위는 APRO 사업군으로 추가 지정될 만한 R&D 사업 후보들을 심의했다. 앞서 3월에도 혁신 도전 R&D 사업군으로 범부처 21개 사업이 우선 지정된 바 있다.

향후 특위는 APRO R&D 사업군에 적용될 맞춤형 제도 마련도 살핀다. 혁신 프로그램 리더(IPL) 중심 전문적 연구관리 실현, 사전적 규제 혁파, 도전적 연구 목표 설정을 가로막는 불이익 제거, 인센티브 부여 등이 있다.


legomaster@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