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국립중앙도서관, 작은도서관을 위한 자료관리시스템 새단장

'작은도서관 정보누리'(KOLASYS-NET) 운영 개시

(서울=뉴스1) 김정한 기자 | 2024-06-05 07:12 송고
'작은도서관 정보누리' 관리자페이지(국립중앙도서관 제공)
'작은도서관 정보누리' 관리자페이지(국립중앙도서관 제공)
문화체육관광부 국립중앙도서관은 작은도서관을 위한 자료관리시스템인 '작은도서관 정보누리'(KOLASYS-NET, 이하 정보누리)를 새롭게 단장하고 2024년 6월 4일부터 본격적으로 운영에 들어간다.

정보누리는 작은도서관을 위해 국립중앙도서관이 공통 플랫폼으로 구축하여 무료로 제공하고 있는 웹 기반의 통합 자료관리시스템이다. 도서 관리부터 대출·반납 및 통계 확인 등 도서관 운영에 필요한 다양한 기능을 제공한다. 현재 기준으로 전국 1817개 도서관에서 약 14만여 명의 이용자가 정보누리를 사용하고 있다.
정보누리는 작은도서관을 위한 맞춤형 홈페이지를 제공한다. 관리자용 화면에서는 해당 도서관의 도서 관리 및 대출반납과 업무 현황을 한눈에 확인할 수 있도록 처리할 일을 요약한 '나의 할 일'을 비롯해, 도서관의 장서, 회원 수 등을 보여주는 '통계'를 제공한다. 또한 이용자용 누리집에서는 도서검색, 대출이력 확인, 해당 도서관의 신착도서 및 인기도서, 휴관일, 공지사항 등의 정보를 제공한다.

여기에 더해 도서관 담당자의 업무 편의성 향상을 위해, 같은 도서관 직원끼리 메모를 공유할 수 있는 '공유메모', 자주 이용하는 메뉴를 설정할 수 있는 '퀵메뉴', 가족 구성원을 하나의 그룹으로 관리할 수 있는 '가족회원' 기능, ISBN(국제표준도서번호)을 통해 책을 보다 손쉽게 등록 가능한 '바로바로 입력' 기능 등을 추가했다.

정보누리를 신규로 도입하여 운영하고자 하는 작은도서관은 정보누리 관리자 누리집에서 전반적인 기술지원을 받아볼 수 있다. 이용자는 '이용자 누리집'에 접속하면 정보누리를 이용하는 전국의 작은도서관 현황을 검색할 수 있으며, 이용하고자 하는 도서관을 선택해 누리집에 접속할 수 있다.



acenes@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