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5월 외환보유액 4.3억달러 감소…국민연금 외환스와프 영향

외환보유액 4128.3억달러…세계 9위 수준

(서울=뉴스1) 김혜지 기자 | 2024-06-05 06:00 송고
(자료사진) /뉴스1
(자료사진) /뉴스1


지난달 우리나라 외환보유액이 한 달 새 4억 달러 넘게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은행이 5일 발표한 '2024년 5월 말 외환보유액'에 따르면 지난달 말 기준 외환보유액은 4128억3000만 달러로 전월 말 대비 4억3000만 달러 감소했다.

외화자산 운용수익이 증가했으나 국민연금과의 외환스와프에 따른 일시적 효과, 금융기관의 외화예수금 감소 등이 원인이었다.

한은 관계자는 "현 외환보유액에는 국민연금과의 통화스와프 자금이 제외돼 있다"며 "해당 자금은 만기 시 전액 환원되기 때문에 향후 외환보유액 증가 요인으로 작용할 것"이라고 밝혔다.

지난달 외환보유액은 유가증권이 3704억1000만 달러(89.7%), 예치금 185억 달러(4.5%), 국제통화기금(IMF) 특별인출권(SDR) 147억5000만 달러(3.5%), 금 47억9000만 달러, IMF포지션 43억8000만 달러(1.1%) 등으로 나타났다.
4월 말 기준 우리나라의 외환보유액 규모는 세계 9위 수준이다.


icef08@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