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박보검 "세상 떠나면 날 좋아해 줘서 고맙다고 말하고파" 눈물

'살롱드립2' 4일 방송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2024-06-04 19:55 송고
유튜브 콘텐츠 '살롱드립2' 화면 캡처
유튜브 콘텐츠 '살롱드립2' 화면 캡처

박보검이 눈물을 보였다.

4일 오후 공개된 유튜브 콘텐츠 '살롱드립2'에서는 배우 박보검이 출연한 가운데 영화 '원더랜드'에 관한 대화를 나눴다.
이 자리에서 개그우먼 장도연이 "보검 씨를 바탕으로 AI 만들면 무슨 얘기를 많이 하겠냐?"라고 물었다. "감사합니다"라는 대답이 웃음을 자아냈다. 박보검은 "'감사합니다'라는 말을 많이 하니까, 감사한 일들이 많이 생긴다는 걸 빨리 깨달았다. 긍정적으로 생각한다"라고 털어놨다.

이를 들은 장도연이 "이건 가상이니까, 보검 씨가 세상을 떠났는데 보검 씨를 그리워하는 사람에게 해주고 싶은 말이 있냐?"라며 궁금해했다. 박보검은 "'고마워, 잘하고 있어' 이런 응원하는 격려의 말?"이라고 답했다.

이후 잠시 고민하더니 "나 좋아해 줘서 고맙다고"라는 얘기와 함께 울컥해 장도연을 놀라게 했다. 박보검이 결국 눈물을 훔쳤다. "죄송하다"라면서 눈물을 닦기도. 이에 장도연이 "내가 사슴을 울리다니"라고 미안해했다.


llll@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