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동대문경찰서·육아종합센터, '안전한 가정환경' 업무협약

(서울=뉴스1) 임윤지 기자 | 2024-06-04 14:56 송고 | 2024-06-04 15:00 최종수정
4일 오전 서울 동대문경찰서-동대문구육아종합지원센터가 업무협약을 체결한 모습 (동대문경찰서 제공) © 뉴스1
4일 오전 서울 동대문경찰서-동대문구육아종합지원센터가 업무협약을 체결한 모습 (동대문경찰서 제공) © 뉴스1


서울 동대문경찰서가 4일 동대문구육아종합지원센터(육아지원센터)와 '아동이 안전한 가정환경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했다고 밝혔다.

업무 협약은 △영유아 대상 112신고 재발 방지를 위한 맞춤형 지원체계 구축 △연계 가정 대상 영유아 발달검사와 부모 심층상담 등 안심 보육환경 마련 △지역사회 아동학대 예방·인식 개선을 위한 협력 강화를 골자로 한다.
양측은 동대문구의 학대 피해 아동이 안전하고 행복하게 지낼 수 있는 발판을 마련하고 지역 사회의 아동학대 예방 및 인식 개선을 위해 협력할 계획이다.

유한종 동대문서 여성청소년과장은 "업무협약을 계기로 아동이 안전한 환경 조성과 아동학대 예방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immune@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