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한복의 일상화와 산업화 방향은?…문체부 '한복 분야 정책토론회' 개최

전병극 1차관 "정책적인 지원 아끼지 않겠다"

(서울=뉴스1) 김일창 기자 | 2024-06-04 18:56 송고
충남 천안 독립기념관에서 진행 중인 '2024 천안 K-컬처 박람회'에서 지난 23일 한복의 아름다움을 선보이는 '한복패션쇼'가 열렸다. 이번 박람회는 '글로벌 K-컬처, 세계를 물들이다'를 주제로 오는 26일까지 열린다.(천안시청 제공) 2024.5.24/뉴스1 © News1 이시우 기자
충남 천안 독립기념관에서 진행 중인 '2024 천안 K-컬처 박람회'에서 지난 23일 한복의 아름다움을 선보이는 '한복패션쇼'가 열렸다. 이번 박람회는 '글로벌 K-컬처, 세계를 물들이다'를 주제로 오는 26일까지 열린다.(천안시청 제공) 2024.5.24/뉴스1 © News1 이시우 기자

전병극 문화체육관광부 1차관은 4일 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과 함께 경북 상주에 있는 한국한복진흥원에서 '한복 분야 정책토론회'를 개최하고 한복의 일상화와 산업화를 위한 방향을 논의했다.

한복 관련 종사자와 전문가 50여 명이 참석한 이번 토론회에서는 이민주 전통한국연구소 연구원의 '한복 입는 문화 가치확산 방안', 권혜진 한복스튜디오 혜온 대표의 '한복업계 산업생태계 활성화를 위한 인접 분야 연계 방안'이 발표됐다.
이어 금기숙 유금와당박물관장을 좌장으로 김용식 한복데이 대표, 지수현 원광디지털대 교수, 서정화 서정화한·옷 대표, 박인숙 한국의상금실 대표 등이 우리 고유의 한복 문화를 오늘에 맞게 어떻게 계승하고 산업적으로 발전시켜 나갈 수 있을지를 폭넓게 논의했다.

전 차관은 "한복 문화가 한국 문화의 대표 분야로 나아가고, 한복을 비롯한 전통문화가 체계적인 산업으로 발돋움할 수 있도록 정책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ickim@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