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하루 1만원으로 EV3 타세요”…현대캐피탈, ‘E-Value 할부’ 론칭

EV3 출고 고객, 36개월 4.7% 고정금리 적용

(서울=뉴스1) 박재찬 보험전문기자 | 2024-06-04 10:00 송고
현대캐피탈 기아 EV3 전용 E-Value 할부 론칭/사진제공=현대캐피탈
현대캐피탈 기아 EV3 전용 E-Value 할부 론칭/사진제공=현대캐피탈


현대캐피탈이 기아의 새로운 보급형 전기차 ‘The Kia EV3’(이하 EV3) 출시에 발맞춰, EV3 구매 고객을 위한 특화 금융 프로그램인 ‘E-Value 할부’를 론칭한다고 4일 밝혔다.
E-Value 할부는 EV3를 살 때, 탈 때, 팔 때 등 자동차 생애주기(Car-Life)의 모든 과정에 맞춰 특별하고 경제적인 혜택을 제공하는 상품이다.

우선, EV3를 살 때 E-Value 할부를 이용하면 차량가의 최대 60%까지 차량 대금 납부를 만기 시점까지 유예할 수 있어 월 납입금 부담을 최소화할 수 있다.

특히, 올해 EV3를 출고 하는 고객은 36개월 4.7%의 고정금리를 적용받을 수 있어 합리적인 금액으로 구매 가능하다.

예를 들어, 차량가 4208만 원(전기차 세제 혜택 전)의 EV3를 선수율 30%(전기차 보조금 포함)의 E-Value 할부로 구매하면, 매월 23만 원의 월 납입금만 납부하면 된다. 하루 1만 원도 안 되는 가격으로 EV3를 탈 수 있는 것이다.
EV3를 탈 때, 고객이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는 ‘3대 안심케어 서비스’도 매력적이다. 이 서비스는 EV3 운행 중 차량에 문제가 생기거나 고장이 났을 경우 원격으로 상담을 받을 수 있는 ‘온디멘드 원격진단 서비스’와 고장 난 차량을 픽업해 정비한 후 고객이 원하는 장소에 직접 배송까지 해주는 ‘K 딜리버리 서비스’를 제공한다. 또, 고객은 EV3 배터리가 방전이 됐을 때 횟수와 거리 제한없이 긴급으로 호출할 수 있는 ‘EV 안심 출동 서비스’도 활용 가능하다.

E-Value 이용 고객이 EV3를 구매한 지 3년 이내 EV3를 팔고 기아 전기차를 동일 명의로 재구매하면 최초 구입 시 가입한 ‘중고차 가격 보장 서비스’를 통해 EV3 중고차 잔존가치(잔가)를 최대 60%까지 보장받을 수 있다. 고객은 이 서비스를 통해 받은 중고차 판매 금액으로 만기 시점까지 미뤄둔 할부 유예금을 해결할 수 있어, 별도의 추가 비용 없이 유예금을 상환할 수 있다.

현대캐피탈 관계자는 “전 세계 전기차 대중화를 이끌 모델로 기대를 모으는 EV3를 합리적인 가격에 구매할 수 있는 절호의 기회”라며 “EV3와 E-Value 할부는 가성비를 중시하는 2030세대들에게 특히 매력적이다”라고 강조했다.


jcppark@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