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어떻게 화장실 앞을"…로텐더홀서 최고위 연 조국혁신당, 왜?(종합)

사무실 배정 항의하며 당분간 로텐더홀 최고위
"신임 국회의장에 다시 요구할 것"

(서울=뉴스1) 김경민 기자 | 2024-06-03 17:18 송고
조국 조국혁신당 대표가 3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로텐더홀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최고위회의는 각 당마다 마련된 회의실에서 진행되지만, 조국혁신당은 의석 수를 고려하지 않은 국회사무처의 사무실 배정에 항의해 입주를 거부하고 있다. 2024.6.3/뉴스1 © News1 김민지 기자
조국 조국혁신당 대표가 3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로텐더홀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최고위회의는 각 당마다 마련된 회의실에서 진행되지만, 조국혁신당은 의석 수를 고려하지 않은 국회사무처의 사무실 배정에 항의해 입주를 거부하고 있다. 2024.6.3/뉴스1 © News1 김민지 기자

조국혁신당이 국회사무처의 본관 2층 사무실 배정에 강력히 반발하고 있다. 항의 차원에서 조국혁신당은 당분간 최고위원회의를 국회 본관 로비에서 개최하기로 했다.

조국혁신당은 3일 오전 국회 본관 로텐더홀에서 첫 최고위를 열었다. 로텐더홀은 국회 본관 본회의장 앞에 있는 넓은 공간이다.
통상 최고위는 본관 내 별도 회의실에서 실시한다. 국민의힘과 민주당, 개혁신당도 국회 본관에 있는 회의실에서 최고위를 진행했다.

앞서 국회사무처는 국회 본관 2층 219호와 223호, 224호를 조국혁신당 사무실로 배정했다. 조국혁신당은 원내 5개 정당 중 유일하게 분리 배정됐으며 원내 의석 비율에 비해 턱없이 부족한 사무공간을 받았다며 국회사무처에 이의신청 공문을 접수한 바 있다.

황운하 조국혁신당 원내대표는 이날 최고위에서 "총선에서 약 25%의 득표율을 기록한 원내 제3당이 민의의 전당인 국회에서 적정 공간을 확보하지 못해 회의실이 아닌 로텐더홀에서 회의를 하게 되어 대단히 유감스럽다"며 "국회사무처와 거대 양당이 낡은 관행 기득권에서 벗어나서 조속히 사무공간을 재배정 해주기를 강력하게 요구한다"고 강조했다. 
조국 조국혁신당 대표는 이날 최고위를 마치고 사무실을 당직자와 둘러보며 "어떻게 화장실 앞을 주냐"고 했다.

조국혁신당은 당분간 로텐더홀에서 최고위를 계속할 방침이다. 김보협 조국혁신당 대변인은 기자들에게 "일단 저희가 로텐더홀에서 회의를 지속하기로 했다"며 "국회의장이 새로 선출되면 공개 면담을 통해 다시 한 번 저희의 요구를 말씀 드릴 것"이라고 말했다.

조국혁신당이 배정받은 국회 본청 223호가 3일 텅 비어있다. 조국혁신당은 의석 수를 고려하지 않은 국회사무처의 사무실 배정에 항의해 입주를 거부하고 있다. 2024.6.3/뉴스1 © News1 안은나 기자
조국혁신당이 배정받은 국회 본청 223호가 3일 텅 비어있다. 조국혁신당은 의석 수를 고려하지 않은 국회사무처의 사무실 배정에 항의해 입주를 거부하고 있다. 2024.6.3/뉴스1 © News1 안은나 기자



kmkim@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