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MC몽, 걸그룹 배드빌런 총괄 프로듀서로 컴백…활동명은 '빌런36'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2024-06-03 15:40 송고
래퍼 MC몽 © News1 권현진 기자
래퍼 MC몽 © News1 권현진 기자
MC몽이 빅플래닛메이드엔터 소속 신인 걸그룹 배드빌런의 총괄 프로듀서로 나섰다.

빅플래닛메이드엔터는 3일 "MC몽이 빌런36이라는 이름으로 배드빌런의 총괄 프로듀서를 맡았다"라며 "MC몽은 배드빌런을 '5세대 최강 걸그룹'으로 만들기 위해 자신이 가진 모든 것을 쏟아부었다"라고 밝혔다.
MC몽은 그간 솔로 앨범을 비롯해 다수의 아티스트 앨범을 프로듀싱한 적은 있지만, 이번처럼 자신의 이름을 전면에 내걸고 신인 그룹을 론칭하는 것은 처음이다.

MC몽은 이미 오랫동안 남다른 프로듀싱 능력을 보여왔다. '180도' '서커스' '너에게 쓰는 편지' '천하무적' '아이 러브 유, 오 땡큐', '미치겠어' 등 다수의 곡을 히트시킨 전례가 잇다.

최근 차가원 피아크 크룹 회장과 원헌드레드를 공동 설립했던 MC몽이 과연 직접 론칭한 배드빌런으로 어떤 성과를 낼 수 있을지 기대가 되는 대목이다.

한편 배드빌런은 이날 오후 6시 데뷔 싱글 '오버스텝'(OVERSTEP)을 발매하면서 가요계의 첫걸음을 내디딘다.
배드빌런은 엠넷 댄스 서바이벌 '스트릿 우먼 파이터' 출신 엠마와 원밀리언 출신의 클로이 영, MBC 오디션 푸로그램 '방과후 설렘'으로 얼굴을 알린 휴이와 윤서, 그리고 이나, 빈, 켈리 총 7인으로 구성됐다.


taehyun@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