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軍, '굿매치 캠페인' 시작…6·25전사자 유가족 시료 채취 확대

7일까지 SNS 이벤트도 진행

(서울=뉴스1) 이창규 기자 | 2024-06-03 10:52 송고
국방부 유해발굴감식단. © News1 최창호 기자
국방부 유해발굴감식단. © News1 최창호 기자

국방부 유해발굴감식단(국유단)이 6·25(한국전쟁) 전사자의 신원을 확인하는 데 반드시 필요한 유가족의 유전자 시료를 더욱 많이 확보하기 위해 새로운 대국민 캠페인을 시작한다고 3일 밝혔다.

국유단은 6·25 전사자 유가족 시료 채취에 대한 국민의 폭넓은 관심과 적극적 참여를 유도하기 위해 캠페인 명을 '당신도 유가족일 수 있습니다'에서 '굿매치 캠페인'으로 변경하고 새로운 슬로건 '영웅의 귀환길, DNA로 함께 밝혀요'를 제작했다.
국유단은 새로운 캠페인 명에 대해 매치는 영어로 '성냥'을 의미하는 동시에 '일치하다'라는 의미를 내포하고 있다며 유가족의 유전자 시료 채취 참여를 통해 전사자 유해와 유가족 유전자의 일치 여부를 확인하고 성냥불이 어둠을 밝히듯 호국영웅의 귀환길을 환하게 밝힌다는 의미라고 설명했다.

국유단은 7일까지 공식 인스타그램 채널에서 새로운 캠페인 명의 의미를 맞추는 SNS 이벤트를 진행하고 현충일엔 국립서울현충원을 방문해 시료를 채취하거나 전사자 사진을 지참한 유가족에게 캐리커처를 그려주는 드로잉 이벤트를 진행할 계획이다.

또한 국유단은 6월 중 지하철역과 광역·지선버스, 서울 시내 옥외광고판을 통해 새로운 캠페인 명과 슬로건을 적극 홍보할 예정이다.
이근원 국유단장은 "굿매치 캠페인은 호국영웅분들의 숭고한 희생을 기리고, 하루빨리 그분들의 유해를 찾아 가족의 품으로 모시기 위한 국가적 무한 책임 의식에서 출발했다"며 "우리의 노력이 호국영웅분들의 명예로운 귀환 길을 밝히는 불씨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yellowapollo@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