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심진화, '선업튀' 변우석 만나 감격 "기적 확실히 있어…올해 운 다 썼다" [N샷]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2024-06-01 08:15 송고
심진화 인스타그램
심진화 인스타그램

개그우먼 심진화가 tvN '선재 업고 튀어'로 인기를 끌고 있는 배우 변우석과 만나 '성덕'이 됐다.

심진화는 지난달 3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통통이 여러분 기적은 확실히 있어요! 저 올해 쓸 운 다 썼나 봐요"라는 글을 게재했다.
그는 이어 "아니 저는 그냥 서 있던 자리에 있었는데 선재가 제 옆에 와서 서게 된 기적이 일어났다"며 "너무나 당황스러웠던 건 선재가 옆에 있는데 고개를 못 들고 말이 안 나오더라"고 털어놨다.

심진화는 "다들 사진 찍는데 저만 못 찍고 있다가 우리 슬기가 도와줘서 저 모양으로 찍었다"면서도 "그게 뭐가 중요하냐, 저 성덕 인증이다"라고 덧붙이며 기쁜 마음을 고백했다.

또한 심진화는 "우리 통통이분들이 저랑 선재 만나길 응원해 주신 분들 많은데 감사하다, 다 덕분입니다"라며 "하 선재야"라고 부르다 "여보 눈감아 귀 막아"라고 덧붙여 웃음을 안겼다.
사진에서 심진화는 변우석과 함께 투샷을 찍는 상황이 되자 감격스러워하는 표정을 짓고 있다. 변우석의 훈훈한 비주얼이 눈길을 끈다. 또 다른 사진에서 심진화는 자신의 얼굴을 감싼 채 팬심을 드러내고 있어 웃음을 안긴다.

한편 변우석은 최근 종영한 '선재 업고 튀어'에 출연, '선재앓이' 신드롬으로 화제를 모았다.


aluemchang@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