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NH농협, 한국무역보험공사와 '수출패키지 우대금융' 협약…255억원 규모

(서울=뉴스1) 김근욱 기자 | 2024-05-31 10:35 송고
(NH농협은행 제공)
(NH농협은행 제공)

NH농협은행은 중소·중견기업의 수출 경쟁력 강화를 위해 한국무역보험공사와 '수출패키지 우대금융' 협약을 체결했다고 31일 밝혔다.

NH농협은행이 15억원을 특별출연하면 한국무역보험공사는 이를 재원으로 활용해 수출신용보증서를 발행한 후 농협은행을 통해 총 255억원 규모의 수출패키지 우대금융을 지원하는 방식이다.
출신용보증 지원 요건을 충족하는 지원 대상 기업은 한국무역보험공사에서 △보증한도 최대 2배 상향 △보증비율 95% 적용 △보증료율 우대를, NH농협은행에서 △대출금리 우대 △수출환가료 우대 △외국환수수료 감면 등의 특별 혜택을 받을 수 있다.

NH농협은행 기업금융부문 최영식 부문장은 "이번 수출패키지 우대금융 협약이 어려움을 겪는 중소·중견 수출 기업들의 길을 밝혀주는 지원책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농협은행은 국내 기업들이 수출경쟁력을 강화할 수 있도록 수출입 금융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ukgeun@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