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종로 코리안리 사옥에 클래식 공연장…광화문역서 지하로 연결

6000㎡의 대규모 녹지도 조성

(서울=뉴스1) 전준우 기자 | 2024-05-30 09:00 송고
수송 도시 정비형 재개발구역 1-7구역 위치(서울시 제공).
수송 도시 정비형 재개발구역 1-7구역 위치(서울시 제공).

서울 종로구 수송동 코리안리재보험 본사 사옥이 재개발을 통해 클래식 공연장이 조성된다. 광화문역에서부터 지하 연결 통로로 연결된다.

서울시는 전날 제1차 도시계획위원회 수권분과 소위원회를 열고 수송 도시 정비형 재개발구역 1-7구역 정비계획 결정안'을 수정 가결했다고 30일 밝혔다.
종로구 수송동 80 일대는 코리안리재보험 본사 사옥이 위치한 곳이다. 1985년 건축물 준공 이후 38년이 넘어 건축물 안전, 도시경관저해 등의 문제가 제기되고 내부 설비 노후로 스마트 업무환경 조성에 한계가 있어 왔다.

현재 건축물은 연면적 3만9357㎡, 지하 3~지상 12층 규모의 업무시설이다. 

정비계획 변경에 따라 건축물 규모를 연면적 약 11만㎡로 정하고, 지하층에는 500석 규모의 클래식 전용 공연장(가칭 코리아 체임버홀)을 조성한다.
대상지 동측에는 약 6000㎡의 대규모 녹지가 조성되어 도심 내 휴식과 여유, 활력이 넘치는 공간으로 조성해 나갈 계획이다.

지하 보행 네트워크는 광화문역~종로구청~코리안리~수송공원~조계사·인사동으로 이어진다. 공연장과 조계사를 이용하는 시민들이 광화문역에서부터 지하 연결 통로를 통해 접근할 수 있어 보행 환경이 크게 개선될 전망이다.


junoo5683@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