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과기정통부, 디지털 수출개척단 파견…"韓기업 아세안 진출 지원"

인니서 행사 열어 22건 수출 계약 및 MOU 체결 성과

(서울=뉴스1) 양새롬 기자 | 2024-05-28 12:00 송고
27일 인도네시아 자키르타 페어몬트 호텔에서 개최된 한-아세안 양자회담에서 삿빈더 싱 아세안 사무차장(오른쪽에서 세 번째)과 강도현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2차관(왼쪽에서 세 번째)이 한-아세안 디지털 혁신 플래그십 프로젝트의 추진과 관련해 회담을 하고 있다. (과기정통부 제공)
27일 인도네시아 자키르타 페어몬트 호텔에서 개최된 한-아세안 양자회담에서 삿빈더 싱 아세안 사무차장(오른쪽에서 세 번째)과 강도현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2차관(왼쪽에서 세 번째)이 한-아세안 디지털 혁신 플래그십 프로젝트의 추진과 관련해 회담을 하고 있다. (과기정통부 제공)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인도네시아를 시작으로 국내 디지털 혁신기업의 아세안 진출 지원을 위한 민관합동 디지털 수출개척단 활동을 시작한다고 28일 밝혔다.

강도현 과기정통부 제2차관을 단장으로, 30개 국내 디지털 혁신 기업들이 참여하는 디지털 수출개척단은 '정부 간 협력'과 '민간 비즈니스 활동'을 결합해 수출 활로 개척 활동을 한다.
강 차관은 전날(27일) 첫 일정으로 삿빈더 싱 아세안 사무차장과의 면담을 갖고, 지난해 9월 자카르타에서 열린 한-아세안 정상회의에서 윤석열 대통령이 발표한 '한-아세안 디지털 혁신 플래그십 프로젝트'의 본격 추진을 위한 협력을 비롯해 양자간 디지털 정책과 규범 공유에 대해 논의했다.

이어 '한-아세안 디지털 비즈니스 파트너십' 행사를 열어 인공지능(AI), AI반도체, 헬스케어, 스마트시티 등 국내 디지털 분야 30개 기업이 참여하는 전시 부스를 운영하고 현지 주요 바이어와 비즈니스 상담회를 진행했다.

행사에는 인도네시아 연구혁신청 부의장, 통신정보기술부 인력개발청장, 아세안 사무차장 등 정부와 국제기구 인사 및 기업인이 참석했으며 총 22건의 수출 계약 및 업무협약(MOU) 체결 등 성과도 얻었다.
아울러 강 차관은 네자르 파트리아 인도네시아 통신정보부 차관과의 면담을 통해 한국 디지털 기업들의 인도네시아 수출 절차를 간소화하고, 비용을 경감시켜주는 적합성평가 상호인정협정도 체결했다. 

이밖에도 수출개척단은 국립인도네시아대학병원을 방문해 카카오헬스케어와 웨이센 등 한국기업과 국립인도네시아대학병원간 AI 의료서비스 공급협약(MoA)을 체결했다.

한편 수출개척단은 이달 30일 베트남 호치민으로 이동해 'K-Global@베트남' 개최 및 베트남 정부와의 고위급 면담 등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라고 과기정통부는 전했다.


flyhighrom@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