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제19회 보조공학기기 박람회…다양한 장애유형 기기 300여점 전시

내달 4일 서울서 개최 예정…"따뜻한 기술로 장애인 일자리 지켜내요"

(세종=뉴스1) 나혜윤 기자 | 2024-05-28 06:00 송고
 
 

장애인 근로자의 업무 생산성을 높임으로써 안정적 직업생활 유지를 지원하는 '보조공학기기 박람회'가 서울에서 열린다.

28일 한국장애인고용공단에 따르면, 공단은 '사람을 위한 따뜻한 기술'이라는 주제로 내달 4~5일 이틀간 서울 양재동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센터에서 '2024년 제19회 대한민국 보조공학기기 박람회'를 개최한다.
지난 2006년부터 시작해 올해로 19회째를 맞는 대한민국 보조공학기기 박람회는 직무수행에 어려움을 겪는 장애인의 직업생활을 돕기 위해 다양한 보조공학기기를 전시하고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있으며 지난해 5월 열렸던 박람회에서는 42개 기업 8157명의 인원이 참여해 성황을 이뤘다.

공단은 이 같은 성원에 부응하고자 올해는 보조공학기기 박람회에 39개 기업과 한국로봇융합연구원(KIRO) 등 공공기관과 단체의 참여를 확보해 다양한 보조공학기기 정보제공과 체험의 폭을 넓힌다.

이번 박람회에는 지난해에 이어 국내외 보조공학기기 전문가가 발표하는 '2024년 보조공학 국제 학술토론회(심포지엄)'가 개최되며 '장애인 스포츠 체험', '발달장애인 e-스포츠 경기', '미니로봇 축구', '청각장애인 아이돌 그룹 빅오션'과 '발달장애인 여성듀오 민요자매의 축하공연' 등도 함께 진행된다.
또 박람회 기간 내 럭키드로우 이벤트를 통해 추첨이 되거나 모바일 스탬프 투어 미션 수행 후 결과를 인증하는 참가자에게는 선착순으로 기념품을 증정할 예정이다.

조향현 공단 이사장은 "그동안 보조공학기기는 장애인 근로자가 직업생활에서 마주치는 한계를 극복하고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 일할 수 있도록 마중물 역할을 해왔다"면서 "공단은 앞으로 보조공학기기 산업이 한 단계 도약과 성장할 수 있도록 해 장애인 근로자의 지속가능한 일자리 창출과 유지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다양한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밝혔다.


freshness410@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