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강형욱 회사 임금체불도 있었나…2016년부터 여러 번 신고

(서울=뉴스1) 김학진 기자 | 2024-05-24 11:35 송고
동물훈련사 강형욱 © News1 서근영 기자
동물훈련사 강형욱 © News1 서근영 기자

반려견 훈련 전문가 강형욱이 대표로 있는 보듬컴퍼니가 과거 고용노동부에 임금 관련으로 신고가 접수된 것으로 밝혀졌다.

24일 고용노동부의 설명에 따르면, 보듬컴퍼니는 2016년에 임금체불 등으로 4건, 지난해에도 휴일수당 산정 관련해 1건의 신고가 접수됐다.
다만 고용노동부 관계자는 2016년 4건 모두 자체 종결하거나 구제가 완료됐고, 지난해 접수된 건도 신고하자마자 취하해 모두 해결된 건이라고 설명했다.

하지만 최근 불거진 직장 내 괴롭힘과 관련해 아직 접수된 건 없는 상태로 전해졌다.

고용노동부 관계자는 같은 날 "보듬컴퍼니에 대한 직권조사와 특별근로감독 시행 등 논의를 진행했다"면서 "하지만 피해사례 접수가 없어 의혹만 가지고 조사에 착수하기에는 한계가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고용부는 2019년 이후 직장 내 괴롭힘 등으로 사회적 물의를 일으킨 기업에 대해서는 예외 없이 조사나 감독을 실시한다. 하지만 언론에 보도된 전 직원들은 2018년 퇴사한 것으로 알려지면서 이를 적용할 수는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개통령' 강형욱 훈련사가 자신이 대표로 있는 회사에서 직원들에게 폭언 등 '갑질'을 했다는 의혹이 확산하고 있는 가운데, 고용노동부가 조사 착수 여부를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강 대표는 이에 대해 어떠한 입장도 내놓지 않고 있는 상황으로 회사는 폐업수순을 밟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은 23일 강형욱 훈련사가 대표로 있는 경기 남양주시 보듬컴퍼니. 2024.5.23/뉴스1 © News1 이승배 기자
'개통령' 강형욱 훈련사가 자신이 대표로 있는 회사에서 직원들에게 폭언 등 '갑질'을 했다는 의혹이 확산하고 있는 가운데, 고용노동부가 조사 착수 여부를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강 대표는 이에 대해 어떠한 입장도 내놓지 않고 있는 상황으로 회사는 폐업수순을 밟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은 23일 강형욱 훈련사가 대표로 있는 경기 남양주시 보듬컴퍼니. 2024.5.23/뉴스1 © News1 이승배 기자

강 대표에 대한 의혹이 불거지면서 고용부는 사전 조사 성격 차원에서 사실 확인을 위해 보듬컴퍼니를 수차례 방문한 것으로 전해졌다. 하지만 문이 닫혀 있는 등 회사 관계자들과는 접촉하지 못했고, 근로자 현황과 같은 자료 제출 공문도 발송했으나 회신을 받지 못한 상태다.

고용부에 따르면 2019년 이전 발생한 일들에 대해서는 강 대표에게 책임을 물을 수는 없지만, 2019년 이후 피해 사례가 접수된다면 회사의 폐업 여부와는 관계없이 직권조사와 특별근로감독 시행이 가능하다.

앞서 강 대표는 보듬컴퍼니의 전 직원들이 괴롭힘을 당했다는 글을 온라인 등에 폭로하면서 갑질 논란이 불거졌다.

논란이 계속 불거지고 있지만 아직까지 강 대표는 별다른 입장 표명을 하지 않는 상황이다. 강 대표가 고정 출연 중인 KBS2 '개는 훌륭하다'도 지난 20일 결방했다.

'개통령' 강형욱 훈련사가 자신이 대표로 있는 회사에서 직원들에게 폭언 등 '갑질'을 했다는 의혹이 확산하고 있는 가운데, 고용노동부가 조사 착수 여부를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강 대표는 이에 대해 어떠한 입장도 내놓지 않고 있는 상황으로 회사는 폐업수순을 밟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은 23일 강형욱 훈련사가 대표로 있는 경기 남양주시 보듬컴퍼니. 2024.5.23/뉴스1 © News1 이승배 기자
'개통령' 강형욱 훈련사가 자신이 대표로 있는 회사에서 직원들에게 폭언 등 '갑질'을 했다는 의혹이 확산하고 있는 가운데, 고용노동부가 조사 착수 여부를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강 대표는 이에 대해 어떠한 입장도 내놓지 않고 있는 상황으로 회사는 폐업수순을 밟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은 23일 강형욱 훈련사가 대표로 있는 경기 남양주시 보듬컴퍼니. 2024.5.23/뉴스1 © News1 이승배 기자



khj80@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