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2026 WBC, 도쿄·마이애미·휴스턴·산후안 등 4개 도시서 개최

총 20개국 참가…16개국은 출전 확정

(서울=뉴스1) 권혁준 기자 | 2024-05-24 09:11 송고
2026년 WBC 개최 도시가 확정됐다. (WBC 홈페이지 캡처)
2026년 WBC 개최 도시가 확정됐다. (WBC 홈페이지 캡처)

2026년 3월에 열리는 야구 국가대항전 월드베이스볼클래식(WBC) 개최 도시가 확정됐다.

24일(한국시간) WBC 조직위원회는 일본 도쿄와 미국 플로리다주 마이애미, 텍사스주 휴스턴, 푸에르토리코 산후안 등 4개 도시를 제6회 WBC 개최지로 발표했다.
지난해 열린 WBC는 대만 타이페이, 일본 도쿄, 미국 피닉스와 마이애미 등에서 열린 바 있다.

일본 도쿄(도쿄돔)와 미국 마이애미(론디포파크)가 개최 도시로 남은 가운데, 휴스턴과 산후안이 새롭게 추가됐다.

휴스턴이 WBC를 개최하는 건 이번이 처음이며, 산후안은 2013년 이후 13년 만에 WBC 개최 도시가 됐다.
메이저리그 휴스턴 애스트로스의 홈구장인 미닛 메이드 파크에서 B조 경기를, 산후안에 자리한 이람 비토른 스타디움에서 A조 경기가 펼쳐진다. 

C조는 도쿄돔, D조는 마이애미 론디포 파크에서 각각 열린다.

8강전부터는 미국에서 진행된다. A조와 B조 1, 2위가 격돌하는 8강전은 미닛 메이드파크에서, C조와 D조 1,2위가 겨루는 또 다른 8강전은 론디포 파크에서 열린다.

4강, 결승전 등 챔피언십 라운드는 모두 론디포 파크에서 진행된다.

2026 WBC는 총 20개국이 참가해 5개국씩 4개 조로 나뉘어 진행된다. 2023년 WBC 성적을 바탕으로 16개국이 이미 출전을 확정했고, 예선을 통과한 4개국이 추가된다.


starburyny@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