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버닝썬' 정준영 이민 준비…승리는 사업 확장 꿈꾸며 '제2 인생 설계'

(서울=뉴스1) 김학진 기자 | 2024-05-22 15:20 송고
이성과의 성관계 장면을 불법 촬영해 유포한 가수 정준영 © News1 민경석 기자
이성과의 성관계 장면을 불법 촬영해 유포한 가수 정준영 © News1 민경석 기자

여성을 집단 성폭행하고 불법 촬영한 성관계 동영상을 유포한 '버닝썬 게이트'의 핵심 인물 승리 정준영이 제2의 인생을 설계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충격을 안긴다.

19일 BBC 유튜브 채널 'BBC News 코리아'에는 '버닝썬:K팝 스타들의 비밀 대화방을 폭로한 여성들의 이야기'라는 제목의 다큐멘터리 영상이 올라왔다.
해당 다큐멘터리에는 가수 정준영과 밴드 FT아일랜드 출신 최종훈 등 지난 2019년 연예계를 뜨겁게 달궜던 소위 '정준영 단톡방' 멤버들의 만행이 담겼다.

정준영과 최종훈 외 허 모 씨, 권 모 씨, 김 모 씨 등은 지난 2016년 1월 강원 홍천과 같은 해 3월 대구에서 여성을 만취시키고 집단 성폭행을 했다는 혐의를 받았다.

또 당시 동료 가수 구하라는 연습생 때부터 오래 알고 지낸 정준영 카톡방 멤버 최종훈을 직접 설득해 '경찰총장'이라고 불리는 인물의 정체를 수면 위로 끌어올린 것으로 밝혀져 다시 한번 화제가 됐다.
특히 멤버 중 한명인 정준영은 2015년 말부터 수개월 동안 단톡방에서 자신이 찍은 여성들의 불법 촬영 영상을 여러 차례 공유한 혐의(성폭력처벌법 위반)까지 추가됐다. 이후 정준영은 5년 실형을 살았고 형기를 마치고 지난 3월 19일 출소했다.

이날 공개된 BBC 다큐멘터리에 따르면 승리와 정준영은 모두 출소한 뒤 각각 또 다른 계획을 세우고 있는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승리는 가수 컴백에 대해서는 거의 포기하다시피 했으며 과거의 명성을 가지고 사업적인 확장을 위해 노력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성접대를 알선하고 클럽 '버닝썬'의 수익금을 횡령한 가수 승리 © News1 황기선 기자
성접대를 알선하고 클럽 '버닝썬'의 수익금을 횡령한 가수 승리 © News1 황기선 기자

또 같은 가수인 정준영은 이민을 고려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강 기자는 "해외로 이민을 준비하고 있다고 들었다"고 답했다. 승리와 다르게 지난 3월 19일 출소 이후 꽁꽁 감춰져있던 정준영의 근황이 공개되며 다시 한번 대중들의 이목을 끌고 있다.

한편 이 사건을 취재한 SBS 강경윤 기자는 "사실 팬들 대부분은 여성이지 않냐. 그런 젠틀한 이미지로 포장돼 있던 사람들의 맨얼굴이 공개된 거다. 근데 그 얼굴들이 소박하고 평범한 게 아니라 너무 추악했다"며 "자기들끼리 여성들에 대해 마치 전리품처럼 자랑하고 낄낄거리는 모습은 너무나 큰 충격이었다"는 생각을 전했다.


khj80@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