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속보] 황석영, 부커상 수상 불발…예니 에르펜벡의 '카이로스' 수상

(서울=뉴스1) 김정한 기자 | 2024-05-22 06:04 송고 | 2024-05-22 07:30 최종수정
예니 에르펜벡. (출처: 2024 부커상 누리집)
철도원 가족을 둘러싼 실감 나는 이야기를 통해 일제 강점기부터 현재까지 한반도의 역사를 꿰뚫는 작품을 쓴 소설가 황석영(81)의 소설 '철도원 삼대'(Mater 2-10)의 영국 부커상을 수상이 불발됐다.

맨부커상 선정위원회는 21일(현지시간) 영국 런던 테이트모던에서 열린 만찬 겸 시상식에서 예니 에르펜벡의 '카이로스'를 올해 수상작으로 발표했다. 상금은 5만 파운드(약 8670만 원)로 예니 에르펜벡과 번역가 마이클 호프먼에게 각각 2만 5000파운드씩 수여된다.


acenes@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