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LG엔솔 방문한 국세청장 "미래 위한 투자 앞장서달라"

이차전지 기업 현장 방문…세정지원 점검

(세종=뉴스1) 이철 기자 | 2024-05-20 17:00 송고
김창기 국세청장(오른쪽)이 20일 충북 오창과학산업단지내 LG에너지솔루션 에너지플랜트를 방문해 김동명 LG에너지솔루션 대표와 악수하고 있다(국세청 제공). 2024.5.20/뉴스1
김창기 국세청장(오른쪽)이 20일 충북 오창과학산업단지내 LG에너지솔루션 에너지플랜트를 방문해 김동명 LG에너지솔루션 대표와 악수하고 있다(국세청 제공). 2024.5.20/뉴스1

김창기 국세청장은 20일 국내 이차전지 기업을 방문해 "연구개발과 설비투자 등 미래를 위한 투자에 앞장서달라"고 당부했다.

김 청장은 이날 오후 충북 오창과학산업단지 내 LG에너지솔루션 에너지플랜트를 방문해 "이차전지 분야는 국가전략기술의 범위에 포함돼 높은 세액공제율을 적용받을 수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날 김 청장은 국세청의 세정 지원이 산업 현장에서 실질적으로 도움이 되는지를 점검했다.

김동명 LG에너지솔루션 대표는 "최근 이차전지의 시장 규모가 계속해 확대되고 있다"며 "세계 각국이 기술경쟁에 나서는 만큼, 지원이 절실히 요구된다"고 강조했다.

김 청장은 이후 이차전지 소재 부품을 제조하는 파워로직스를 방문해 세무상 애로사항 등 현장의 의견을 청취했다.
김 청장은 "앞으로도 미래전략산업의 경쟁력 향상을 위해 R&D 세액공제 사전심사, 법인세 공제·감면 컨설팅 등을 통해 세금 문제에 대한 걱정 없이 기업이 경영활동에만 전념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iron@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