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동거녀 3살배기 딸 세탁기에 넣고 돌린 日남성 현행범 체포

범행 알아차린 여성이 신고
병원 이송 시 의식 있어…다리에 타박상

(서울=뉴스1) 정지윤 기자 | 2024-05-19 17:27 송고 | 2024-05-19 19:30 최종수정
세탁기 자료사진 <사건과 무관> © AFP=뉴스1 © News1 정지윤 기자
세탁기 자료사진 <사건과 무관> © AFP=뉴스1 © News1 정지윤 기자

교제 상대의 3살배기 딸을 세탁기에 넣어 다치게 한 혐의를 받는 일본의 3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19일 일본 TV아사히와 교도통신 등에 따르면 일본 경찰은 이날 오전 8시 40분쯤 이바라키현 도카이무라의 공동주택(집합주택) 1층에서 동거녀의 아이를 세탁기에 넣어 다치게 한 혐의로 스즈이 히데아키(30)를 현행범으로 체포했다.
경찰에 따르면 용의자가 세탁기를 동작시킨 직후 근처에 있던 여성이 "도와주세요"라고 경찰에 신고했고, 달려온 경찰이 용의자를 그 자리에서 체포했다.

아이의 부상 정도는 정확하게 알려지지 않았지만 다리에 타박상을 입은 것으로 전해졌다. 병원으로 이송될 당시 의식이 있어 대화도 가능했다.

현재 스즈이는 혐의를 부인한 상태다. 경찰은 자세한 경위를 조사 중이다.



stopyun@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