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환경부, 티몬·위메프와 생활화학제품 기획전 개최…할인쿠폰도 제공

원료 전성분 공개한 생활화학제품 판매 '활성화'…"안전 소비 문화 정착"

(세종=뉴스1) 나혜윤 기자 | 2024-05-19 12:00 송고
사진은 기사 내용과 관련 없음. © News1 황기선 기자
사진은 기사 내용과 관련 없음. © News1 황기선 기자

환경부와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은 안전한 생활화학제품 생산·소비 문화 조성을 위해 온라인 유통사 티몬·위메프와 함께 6월 16일까지 '생활화학제품 기획전'을 개최한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생활화학제품 안전기준 적합 확인·신고된 제품 중에서 모든 원료의 전성분을 공개한 기업 제품을 대상으로 한다.
대·중견기업 4개, 중소기업 12개 등 16개 기업 400여 개 제품이 행사에 참여하며 안전기준 확인 표시(마크) 및 제도 홍보를 비롯해 제품 할인쿠폰이 제공된다. 또 생활화학제품 관리 제도에 대한 소비자 인식을 높이고 성분 정보가 투명하게 공개되는 안전한 제품을 폭넓게 선택할 수 있도록 안내한다.

환경부는 안전한 생활화학제품 소비에 관심이 많은 소비자와 제품을 연결하기 위해 올해 4월 16~24일까지 이번 행사의 참여 기업을 모집해 선정했으며 할인 금액만큼 정부와 유통사가 함께 지원하기로 했다.

아울러 이번 행사를 토대로 올해 하반기에도 소비자 요구를 적극 반영해 다양한 할인 및 판촉 행사를 확대 추진할 계획이다.
특히 이 같은 판촉 행사가 안전기준 초과 비율이 높은 해외직구 제품에 비해 우리나라 기업 제품의 경쟁력이 높아지고 판로개척 등에서 효과를 거둘 것으로 기대했다.

황계영 환경부 환경보건국장은 "그동안 환경부는 안전한 생활화학제품 생산·소비 문화 확산 등 기업과 소비자 신뢰 강화를 위해 노력해 왔다"면서 "이번 기획전을 통해 기업은 소비자 안전을 위해 더욱 노력하고, 소비자는 노력하는 기업 제품을 현명하게 선택하는 의미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freshness410@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