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극지연-해군, 극지 업무 발전 협력체계 구축·협력 '맞손'

극지연, 남극과학기지 운영 협력 확대…해군, 북극해 전략 수립 위한 과학 기반 마련

(서울=뉴스1) 백승철 기자 | 2024-05-16 09:43 송고
(극지연구소 제공)
(극지연구소 제공)

극지연구소 (소장 신형철)는 해군과 14일 인천 송도에 위치한 극지연구소에서 교류협력을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양 기관의 극지 업무 발전과 관련 역량 강화를 목표로 협력체계를 구축하고 교류 협력을 증진하기 위해 추진됐다. 협약식에는 신형철 극지연구소장과 박순식(준장) 해군본부 정책실장 등 10여 명이 참석했다.
기후변화로 극지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맺어진 이번 협약으로, 극지연구소는 남극과학기지 운영 협력 확대를, 해군은 북극해 전략 수립을 위한 과학적인 기반 마련을 기대할 수 있게 됐다.

이번 협약에는 △극지정책·전략 관련 연구·정책자문 협력 △극지 해양정보 공유 및 극지기술·연구 발전 협력 △극지인프라 발전 및 전문인력 교류·양성 협력 △극지활동 확산 및 공동발전 협력 등이 주요 사안으로 담겼다.

신형철 극지연구소 소장은 "우리나라 해양안보를 책임지는 해군의 극지역량 강화에 도움을 줄 수 있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며 "긴밀한 협력을 통해 우리나라 극지분야 해양 역량 강화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bsc9@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