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과기부, 경북대 '전파플레이그라운드' 개소식 개최…“전파시험 수요 해소”

(서울=뉴스1) 손엄지 기자 | 2024-05-16 11:00 송고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공)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공)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경북대학교 달성캠퍼스에서 '전파플레이그라운드-대구' 개소식을 개최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날 개소식은 과기정통부 관계자, 홍원화 경북대학교 총장, 최운백 대구광역시 미래혁신성장실장, 배춘식 달성군 부군수, 송정수 한국전파진흥협회 부회장 등 약 100여명이 참석했다.
전파플레이그라운드는 대형 전자파 차폐실과 실험장비를 대여해주고 시험컨설팅을 제공하는 등 전파관련 수요자 맞춤형 지원시설이다.

지역의 전파시험 기반시설 확대와 전파관련기업의 성장기반 조성을 위해 정부가 지역별로 구축하고, 중소기업·대학·연구자 대상으로 지원한다.

'전파플레이그라운드-대구'는 경북대학교, 대구광역시청, 대구테크노파크가 컨소시엄 형태로 사업을 맡아 구축했다. 넓이 600㎡, 높이 11m의 전자파 차폐실과 넓이 900㎡의 추가지원실(교육·제품보완 지원), 다양한 전자파 측정 장비를 보유하고 있다.
해당 시설은 지능형 도시(스마트시티)와 드론 분야에 특화된 시설로 설계했다. 전자파 차폐실 내에 강한 바람을 만드는 내풍시험기와 드론 등의 움직임을 실시간 감지하는 모션캡쳐 시스템을 함께 적용해 실제와 유사한 전파 시험환경을 조성한다.

시설이용을 희망하는 기업 또는 연구기관은 '전파플레이그라운드-대구'의 운영담당자에게 유선으로 이용신청할 수 있고, 이용 절차에 따라 최대 5일까지 이용할 수 있다.

최병택 과기정통부 전파정책국장은 "성서산업단지, 대구국가산업단지 등에 위치한 지역 기업의 전파시험 수요를 해소하고 지역 특화 중소·벤처 기업 성장의 기반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eom@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