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A선수가 버디 잡을 확률은"…SKT, AI 입은 '에이닷 골프' 선보여

골프 상식·날씨 알려주는 AI캐스터부터 AI하이라이트까지

(서울=뉴스1) 양새롬 기자 | 2024-05-13 09:19 송고
SK텔레콤이 생성형 AI를 기반으로 골프 중계 해설 및 영상 콘텐츠 등을 제공하는 ‘에이닷 골프’ 서비스를 오는 16~19일 열리는 ‘SK텔레콤 오픈 2024’ 대회부터 선보인다고 13일 밝혔다. (SK텔레콤 제공) 2024.5.13/뉴스1

SK텔레콤(017670)은 생성형 인공지능(AI)을 기반으로 골프 중계 해설과 영상 등을 제공하는 '에이닷(A.) 골프' 서비스를 이달 16~19일 열리는 'SK텔레콤 오픈 2024' 대회부터 선보인다고 13일 밝혔다.

에이닷 골프의 가장 큰 특징은 'AI 캐스터'다. 이용자는 에이닷 중계 화면을 보며 샷 성공 확률, 골프 상식, 날씨 등 생성형 AI가 데이터 기반으로 실시간 작성하는 정보를 전달받게 된다. 상황에 맞는 골프 상식이나 '꿀팁' 등 'AI 트리비아'도 제공된다. 
예를 들어 15번홀 티샷을 준비 중인 A 선수가 화면에 등장하면 'A선수는 작년 이 대회 15번홀에서 버디를 기록했는데요. 또 다시 버디를 잡을 확률은 47% 입니다'와 같은 예측 정보가 중계창에 뜨는 식이다.

(SK텔레콤 제공)
(SK텔레콤 제공)

AI가 선수들의 주요 경기 장면을 편집한 'AI 하이라이트'도 실시간으로 제공된다. 에이닷 골프에서 제공하는 스코어카드와 연동, 이용자들은 각 홀 별 주요 경기 장면을 놓치지 않고 볼 수 있다.

특히 SK텔레콤 오픈 2024에는 제주핀크스 16~18번 홀에 마스터스의 '아멘 코너'처럼 '에이닷 코너'를 만들었다. 출전선수 144명 전원이 플레이하는 장면을 촬영, 국내 최초로 전 선수 하이라이트를 제공할 계획이다.
이 밖에 선수들의 티샷·퍼팅·어프로치 등을 세로형의 짧은 영상인 숏폼 형태로 제작한 'AI 숏츠', 선수들의 스윙을 슬로 모션으로 추출해 재생하는 'AI 스윙' 등도 제공한다.

에이닷 골프의 AI 골프 콘텐츠는 SK텔레콤 오픈 2024를 시작으로 올 한해 KPGA·KLPGA 전 경기에 적용될 예정이다.

한편 작년 대회에서 첫 선을 보인 'AI 최경주'는 한층 더 업그레이드 됐다.

이번 대회에서는 AI가 자동 생성한 스크립트를 AI 최경주의 음성으로 내보내 시청 재미를 더할 예정이다. 

AI 최경주는 TV 중계에도 특별 해설위원으로 등장, 리더보드를 설명하고 코스를 소개하는 등 기존 해설진과 호흡을 맞출 예정이라고 SK텔레콤은 전했다.


flyhighrom@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