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한전-키르기즈공화국, 에너지분야 기술협력 MOU…HVDC 등 협력

에너지분야 MOU 체결로 중앙아시아 해외사업 진출 교두보 마련

(세종=뉴스1) 나혜윤 기자 | 2024-05-10 09:17 송고
MOU체결후 기념사진 촬영_한전 김동철 사장(우) 및 키르기즈공화국 이브라에프 장관(좌).
MOU체결후 기념사진 촬영_한전 김동철 사장(우) 및 키르기즈공화국 이브라에프 장관(좌).

한국전력공사가 키르기즈공화국과 기술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초고압 직류송전(HVDC), 지능형 전력 계량 시스템(AMI) 등 에너지 신기술 분야에 대한 협력 계기를 마련했다.

김동철 한전 사장은 9일 서울 오라카이 호텔에서 이브라에프 탈라이벡 키르기즈공화국 에너지부 장관을 만나 '한전-키르기즈공화국 에너지부 기술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김 사장은 "키르기즈공화국과 한전의 전력사업 성장경험을 공유하며 HVDC, 차세대 배전망 관리 시스템(ADMS), AMI 등 에너지 신사업 전반에서 지속적으로 협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브라에프 에너지부 장관은 "이번 협약으로 전력분야 공동사업 개발을 추진하고 양 국가간 협력적 관계가 지속 강화할 수 있는 기반을 조성해 나가기를 희망한다"라고 말했다.
  
키르기즈공화국은 2040 중기 국가개발 프로그램을 수립해 재생가능 에너지원 비중 확대에 힘쓰고 있으며 자국 내 전력품질 향상을 위해 국내외 에너지기업과의 협업 등 관련정책을 추진 중이다.

향후 한전 및 키르기즈공화국 에너지부는 에너지 분야 신규 프로젝트 관련 정보교류를 강화하고, 공동사업 추진 기회를 적극적으로 발굴해 나갈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협약사항의 실질적인 이행을 위해 키르키즈공화국 에너지부와 한전 간 전력회사 워킹그룹을 구성해 공동 사업개발 아이템을 선정하고, 타당성조사 및 실증사업을 통해 사업성을 검토한 후 단계적으로 사업을 확대할 계획이다.


freshness410@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