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진현환 국토차관 "1기 신도시 '선도지구' 준비 만전, 성공 추진 전방위 지원"

9일 분당 신도시 현장 점검, 선도지구 및 이주단지 조성 등 지자체 의견 수렴

(세종=뉴스1) 조용훈 기자 | 2024-05-09 17:30 송고
진현환 국토교통부 1차관이 9일 분당 신도시를 방문해 1기 신도시 선도지구 선정과 관련한 현장을 점검하고 있다.(국토교통부 제공)
진현환 국토교통부 1차관이 9일 분당 신도시를 방문해 1기 신도시 선도지구 선정과 관련한 현장을 점검하고 있다.(국토교통부 제공)

진현환 국토교통부 1차관이 9일 분당 신도시를 방문해 '노후계획도시정비특별법'에 따른 1기 신도시 선도지구 선정과 관련한 제반 준비 상황을 점검했다.

국토교통부는 이번 달 중 1기 신도시 선도지구 선정계획과 함께 이주단지 공급 방향을 공개할 계획이다.
이날 진 차관의 현장 점검은 선도지구 계획 공개에 앞서 선도지구 및 이주단지 조성과 관련한 지자체의 의견을 청취하고, 지역 전세시장의 동향을 점검하기 위해 진행됐다.

진 차관은 신상진 성남시장과 면담을 갖고 분당 신도시 선도지구의 적정 규모와 선정 기준, 선도지구 추진을 위한 선결과제로서의 이주단지 공급방향 등을 논의했다.

면담을 마친 진 차관은 분당 신도시 곳곳을 살펴보며 통합정비 여건을 점검했다. 지역 공인중개사무소를 방문해 지역 부동산 시장 동향, 전세 매물 및 가격 추이 등 선도지구 추진을 위한 제반 시장 여건도 함께 확인했다.
진 차관은 “정부는 1기 신도시를 비롯한 노후계획도시 정비가 성공적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만전을 다할 것”이라며 “1~2개 구역의 단편적인 정비에 그치지 않고 신도시 전체로 정비사업이 확산될 수 있도록 선도지구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해 전방위 지원에 나설 것”이라고 밝혔다.


joyonghun@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