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2030 통일인식 높인다"…통일부 새 유튜브 'K의 공식' 개설

첫 콘텐츠는 '탈북외교관' 고영환 통일교육원장 '통일 메시지'

(서울=뉴스1) 구교운 기자 | 2024-05-03 10:39 송고
통일부 새 유튜브 채널 'K의 공식' 개념도.(통일부 제공)
통일부 새 유튜브 채널 'K의 공식' 개념도.(통일부 제공)

2030세대의 통일에 관한 인식, 북한 이해도를 높이기 위한 통일부의 새 유튜브 채널이 개설됐다.

통일부는 3일 신규 유튜브 채널 'K의 공식'을 개설하고 첫 콘텐츠를 공개했다고 밝혔다. 
이 채널은 기존 통일부 유튜브 채널(UniTV)와는 별개이며, 인물·이야기 중심의 유튜브 콘텐츠를 제작하고 이를 확산시켜 국민들이 더 쉽고 흥미롭게 통일문제를 인식하고 북한을 이해할 수 있도록 한다는 목적으로 마련됐다.

K의 공식은 'K(통일 한반도)라는 해답을 찾기 위한 우리의 노력'이란 의미를 담고 있다는 게 통일부의 설명이다. K는 하나를 의미하는 '1'과 한반도 지도 모양을 합친 형태다.

이날 공개한 첫 콘텐츠 'K의 탄생'은 K의 공식 채널이 개설됐다는 것을 알리는 소개 영상으로, 고영환 국립통일교육원장이 출연해 통일 한반도를 향한 메시지를 전한다.
통일부는 이어 △남북을 모두 경험한 외교관들의 유쾌하고 진솔한 대화를 담은 '외교관들' △북한실상·통일인식 대학생 토론 '서울대 빌런' △국내외 청년 대상 북한실상 알리기 강연 'PASSWORD 6351' 등 콘텐츠를 순차적으로 공개해 나갈 예정이다.

통일부 당국자는 "향후 다양한 소재와 형식을 활용한 콘텐츠를 수시로 공개하고 이를 통해 구독자들과 함께 통일과 북한에 관한 이야기를 흥미롭게 풀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kukoo@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