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KT, 외국인용 5G 요금제 3종 출시…"고향에 맘껏 전화하세요"

10월까지 데이터 속도·제공량 업그레이드 프로모션

(서울=뉴스1) 윤주영 기자 | 2024-04-28 10:55 송고
(KT 제공)
(KT 제공)

KT(030200)는 그간 요금제 혜택이 부족했던 외국인을 위해 '5G 웰컴 요금제'를 출시한다고 28일 밝혔다.

이달 29일 출시되는 요금제는 5G '웰컴 5'(월 5만 9000원, 5GB+5Mpbs), '웰컴 3'(월 4만 9000원, 3GB+3Mbps), '웰컴 1'(월 3만 9000원, 1GB+1Mbps) 등 3종이다.
기본 데이터 소진 후 제공되는 데이터 속도를 높인 게 특징이다. 외국인이 통화·문자보다 데이터 통신을 주로 이용하는 점을 고려했다.

25% 선택약정 할인을 적용하면 웰컴 1은 월 2만원대로 이용할 수 있다.

또 본국으로 전화하는 고객을 돕고자 통화 기본 제공량 내에서 001 국제전화를 무료 제공한다.
외국인등록증을 소지한 외국인이라면 10월 31일까지 전국 KT 매장, KT닷컴에서 가입할 수 있다.

아울러 10월까지 데이터 속도·제공량 업그레이드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웰컴 1의 경우 기본 데이터 사용 후 데이터 속도가 1Mbps에서 최대 3Mbps로, 웰컴 3은 최대 5Mbps로 상향된다. 또 웰컴 5에는 20GB를 추가해 총 25GB 데이터가 제공된다.

이외에도 해외 송금 애플리케이션(앱) '한패스'의 송금 수수료 무료 쿠폰을 매월 2장 제공한다.


legomaster@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