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김영호 통일장관 "국가 안보·평화 유지에 기업인 역할 중요"

한국산업연합포럼 강연…"外人 투자 영향 없게 한반도 평화 유지"

(서울=뉴스1) 구교운 기자 | 2024-03-21 10:12 송고
21일 서울 서초구 자동차회관에서 열린 한국산업연합포럼에 참석한 김영호 통일부 장관이 강연을 하고 있다.(통일부 제공)
21일 서울 서초구 자동차회관에서 열린 한국산업연합포럼에 참석한 김영호 통일부 장관이 강연을 하고 있다.(통일부 제공)

김영호 통일부 장관은 21일 "기업인들의 경영 활동은 국가 안보와 평화 유지 차원에서 대단히 중요하다"라고 강조했다.

김 장관은 이날 서울 서초구 자동차회관에서 열린 한국산업연합포럼 조찬 강연자로 나서 "군사력은 경제적 뒷받침이 없이는 유지될 수 없다"라며 이렇게 말했다.
이어 "정부는 국가 신인도와 외국인 투자에 대한 부정적 영향이 없도록 원칙 있는 대북정책과 '힘에 의한 평화'를 통해 한반도 평화를 유지해 내고 있다"라고 강조했다.

김 장관은 북한 상황에 관해선 "김정은 정권은 시장화에 따른 아래로부터의 변화를 억누르기 위해 감시·통제를 강화하는 등 정치적 힘에 의존하고 있지만 거부할 수 없는 변화의 흐름이 일어나고 있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북한의 군사적 위협은 내부 불만을 외부로 돌리고 긴장을 조성해 민심 이반을 막으려는 목적이 있는 것으로 보인다"라며 "정부는 군사력과 한미동맹을 바탕으로 강력한 군사적 대비 태세를 갖추는 동시에 자유롭고 평화로운 통일 한반도를 지향하며 국민적 의지를 결집하고 국제사회와 함께 북한의 변화를 견인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날 강연에는 한국산업연합포럼 정만기 회장을 비롯해 회원사 관계자 100여명이 참석했다. 


kukoo@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