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박수홍 "신혼 때 이혼 많이 하는데…난 ♥김다예와 깨 쏟아져"

유튜브 채널 '야홍식당 박수홍' 공개

(서울=뉴스1) 정유진 기자 | 2024-03-01 12:27 송고
'야홍식당 박수홍' 캡처
'야홍식당 박수홍' 캡처
방송인 박수홍이 아내 김다예와 깨가 쏟아지는 신혼 생활을 하고 있다고 말했다.
박수홍이 지난달 29일 유튜브 채널 '야홍식당 박수홍'에서 공개된 '박경림 1000만 여배우 포기한 썰푼다'(feat. 이문세)라는 제목의 영상에서 깨가 쏟아지는 신혼 생활을 보내고 있다고 자신했다.

이날 박수홍은 자신의 1호 팬클럽 회장이자 절친인 박경림을 초대해 닭갈비를 대접했다. 박경림을 본 그는 "너 왜 이렇게 예쁘냐, 경림이 미모가 가속도가 붙었다"고 칭찬했고, 박경림은 "나는 임종 직전에 진짜 예쁠 것"이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박수홍이 준비한 밀키트 닭갈비에 박경림은 만족하며 "조리해서 깨만 뿌리면 되지 않느냐"고 물었다. 이에 박수홍은 "깨는 필요 없다, 우리 집은"이라며 아내 김다예와의 금슬을 은근슬쩍 자랑했다.

이에 박경림은 "신혼 때 그렇게 깨 그렇지 않은 집이 어디 있느냐, 다 그렇지"라고 받아쳤고, 박수홍은 "아니다, 신혼 초에 많이 이혼한다, 우리는 지금 (깨가 쏟아진다)"고 자신해 웃음을 줬다.
한편 이날 박수홍은 박경림과의 여러 추억을 회상했다. 특히 박수홍은 자신의 군 복무 시절 여중생이던 박경림이 친구들을 동원해 크리스마스카드를 써줘 3박 4일간 휴가를 받을 수 있게 해줬던 일화를 밝히며 고마워했다. 그는 "내가 어떻게 너 같은 애를 만났느냐"고 말하며 애틋함을 드러냈다.


eujenej@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