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박서진 "부모에 선물한 배 6000만원 들어…대출 없이 샀다"

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28일 방송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2024-02-26 08:23 송고
KBS 2TV
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박서진이 효자 면모를 보인다.
오는 28일 방송되는 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이하 '살림남')에서는 박서진이 바쁜 일상으로 인해 건강 관리를 소홀히 하는 부모님과 갈등을 빚는 모습이 그려진다.

박서진은 부모님을 위해 3층 집과 건어물 가게를 해드린 데 이어 배까지 선물한바, 이에 대해 그는 "배는 중고로 구입해 5000~6000만 원 정도 들었다"며 "대출 없이 샀다"고 고백한다.

박서진은 평소 살뜰하게 부모님을 챙겨왔다. 그는 "부모님 건강이 걱정된다"는 형의 말에 동생 효정과 함께 삼천포 본가에 내려간다.

박서진은 아버지의 배에서 여러 개의 허리 보호대와 수북이 쌓인 담배꽁초를 발견하고, 이어 아버지가 15년 넘게 당뇨를 앓고 있음에도 고장 난 혈당 체크기를 방치한 걸 알게 되면서 폭발한다. 그는 "허리가 아픈데 왜 그렇게까지 뱃일하냐"며 "며칠 전에 아빠가 돌아가시는 꿈을 꿨다"고 화를 낸다.
자궁경부암 3기 판정을 받았던 어머니 또한 건강 관리가 제대로 이뤄지지 않자 "엄마나 아빠나 똑같다"며 목소리를 높이고 "말 나온 김에 병원에 가자"며 부모님 건강검진을 직접 예약한다.

나이 일흔이 다 되어 가는 아버지와 50대 후반의 어머니가 생애 첫 건강검진을 받는 가운데, 이들의 현재 건강 상태는 어떨지 궁금증이 쏠린다.

'살림남'은 이날 오후 8시 55분 방송된다.


aluemchang@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