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한국은 '스세권'…스타벅스 매장수 세계 4위, 인구 2배 日에 8개차

작년 116개 늘어 1893개…미·중·일 다음으로 많아

(서울=뉴스1) 윤수희 기자 | 2024-02-12 13:33 송고 | 2024-02-12 17:53 최종수정
경기 구리시 스타벅스 구리갈매DT점. 2024.1.5/뉴스1 © News1 신웅수 기자
경기 구리시 스타벅스 구리갈매DT점. 2024.1.5/뉴스1 © News1 신웅수 기자

한국 스타벅스 매장 수가 미국, 중국, 일본에 이어 세계 4위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12일 스타벅스 글로벌 웹사이트에 따르면 지난해 말 기준 한국 매장 수는 전년보다 116개 늘어난 1893개로 집계됐다. 인구가 한국의 2.5배인 일본(1901개)보다 8개 적은 수치다.

한국 매장 수는 2020년 1508개에서 2021년 1639개, 2022년 1777개로 매년 100여개 이상 꾸준히 늘었다.

일본의 경우 2020년 1629개, 2021년 1706개, 2022년 1794개로 늘긴 했지만 한국에 비해 더딘 증가 속도를 보였다.

그러면서 한국과 일본 매장 수의 격차는 2020년 121개에서 2021년 67개, 2022년 17개로 점차 줄었다.

이러한 추세가 지속된다면 이르면 한국의 매장 수는 1~2년 안에 일본을 제치고 3위를 차지할 가능성이 있다.

올해 25주년을 맞은 한국 스타벅스는 1996년 도쿄 긴자에 1호점을 낸 일본보다 3년 늦은 1999년 7월 이화여자대학교 앞에 1호점을 열었다. 

이후 매장 수가 급증해 2016년 12월 1000호점을 돌파했다. 스타벅스 전세계를 휩쓴 코로나19 엔데믹에도 불구하고 증가세가 꺾이지 않았다.

3000개가 넘는 매장을 보유한 이디야에 비하면 매장 수는 크게 적지만 지난해 3분기 기준 7587억원의 매출을 올리며 업계 1위 자리를 유지하고 있다.

한편 전 세계 스타벅스 매장은 3만8587개로 이 중 미국이 1만6466개, 중국이 6975개로 1, 2위를 차지한다. 양국 매장 수는 전세계 매장의 61%를 차지한다.

다음으로 일본과 한국이 각각 3위와 4위를 기록했으며, 캐나다(1465개)와 영국(1297개)이 뒤를 이었다.


ysh@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