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봄내음' 가득한 경산 육동미나리 첫 출하…1단에 1만4000원

(경산=뉴스1) 정우용 기자 | 2024-01-24 14:49 송고
경산육동미나리(자료사진)/뉴스1 © News1 정우용 기자
경산육동미나리(자료사진)/뉴스1 © News1 정우용 기자

경산육동미나리가 24일 첫 출하됐다. 1㎏ 1단에 1만4000원이다.

경산시 육동 미나리단지는 2005년 조성돼 현재 19농가에서 8㏊를 재배하고 있다.

육동은 경산시 용성면 부제리와 대종리를 연결하는 해발 300m '비오재' 언덕 너머 6개 마을을 통칭하는 지역으로 개발되지 않은 청정지역이다.

육동마을행복센터는 삼겹살과 미나리를 곁들여 먹을 수 있는 식육식당을 운영하고 있다.


newsok@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