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이동건, 딸 로아와 뭉클한 하루…"아빠 아픈 게 제일 싫어"

10일 '미운 우리 새끼' 방송

(서울=뉴스1) 고승아 기자 | 2023-12-10 09:51 송고
SBS 제공
SBS 제공
배우 이동건이 딸 로아와 하루를 보낸다.

10일 오후 9시5분 방송되는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딸 로아와 마법 같은 하루를 보내는 아빠 이동건의 일상이 공개된다.

앞서 이동건은 일주일에 하루 로아를 만난다고 전하며, 딸 로아에 대한 무한한 사랑을 표현한 바 있다. SBS에 따르면 이동건은 딸과의 만남을 앞두고 아침부터 의문의 장소를 찾는 모습을 보여 의아함을 자아낸다. 이어 능숙하게 어린이 용품을 챙기며 설레는 모습을 감추지 못하는 이동건의 모습에 모(母)벤저스는 흐뭇한 웃음을 보이기도.

모든 준비를 마친 후, 로아를 데리러 간 이동건은 아파트 주차장에서 로아를 만나자 반가움을 감추지 못했다. 로아 또한 "아빠 보고 싶었다"라며 행복한 마음을 표현했다. 이동건을 똑 닮은 로아의 모습에 모벤저스는 "너무 예쁘다", "귀엽다"라며 사랑스러운 로아의 매력에 푹 빠진 모습을 보였다.

이동건은 집에 도착하자마자 로아에게 준비했던 선물을 주고, 요즘 한창 공주 놀이에 빠진 로아를 기쁘게 하기 위해 아찔한 공주 분장까지 감행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두 사람은 점심 식사로 주먹밥을 함께 만들기도. 완성된 주먹밥을 먹은 로아는 "너무 맛있어", "아빠 요리사 같아"라고 칭찬을 늘어놓아 아빠 동건을 행복하게 했다.

그러나 아빠와 식사를 하던 로아는 예상치 못한 말을 꺼내 이동건을 당황하게 만들었다. 로아의 말에 이를 지켜보던 동건의 모친마저 눈시울을 붉혔다. 이어 로아는 이동건에게 "아빠 아픈 게 세상에서 제일 싫어"라며 아빠에 대한 사랑을 표현해 이동건의 가슴을 뭉클하게 했다.


seunga@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