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전화번호 내놔" 태연 팬사인회서 男팬 난동…"앨범 집어던져, 속상해"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2023-12-09 14:22 송고 | 2023-12-09 14:25 최종수정
소녀시대 태연© News1 권현진 기자
소녀시대 태연© News1 권현진 기자
소녀시대 태연이 팬 사인회에서 일어난 난동에 대해 심경을 밝혔다.

지난 8일 태연은 공식 팬 소통 플랫폼 버블을 통해 같은날 팬사인회에서 벌어진 한 남성의 난동과 관련해 "놀란 건 둘째치고 내가 정말 고생해서 만든 앨범인데, 내 앞에서 집어 던진 게 잊히지가 않는다"라며 "오늘 오신 분들 다들 놀라셨을 텐데 조심히 들어가요, 속상해"라는 글을 남겼다.

이어 "가만히 생각하다가 이런 일을 숨길 게 아니라 다들 알고 있어야 할 것 같아서"라며 "그래야 조심하고 대비를 하니까"라고 덧붙였다.

이날 태연은 새 미니 '투 엑스'(To.X) 발매 기념 팬 사인회를 열었다. 이런 가운데 팬 사인회 현장에서는 한 남성이 자신의 차례가 되자 앨범을 책상에 집어 던지고 전화번호를 알려달라고 소리 치는 등 소란을 피운 것으로 전해졌다.

이에 경호원들과 매니저가 해당 남성을 제지하고 끌고 나갔고, 다행히 이후에는 별다른 사고 없이 팬 사인회가 진행됐다.

한편 태연은 지난달 27일 미니 5집 '투 엑스'를 발매하고 활동 중에 있다.


taehyun@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