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오겜2' 세트장 일부 공개…황동혁 감독 "7월부터 촬영, 새 게임·새 캐릭터"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2023-12-08 09:00 송고
사진제공=넷플릭스
사진제공=넷플릭스
'오징어 게임' 시즌2 세트장 일부가 국내외 취재진에게 공개됐다.

지난 7일 충청도 모처에서 넷플릭스 측은 오리지널 시리즈 '오징어 게임' 시즌2의 세트장 일부를 취재진에게 선보였다. 현장에는 황동혁 감독과 제작사 퍼스트맨스튜디오의 김지연 대표, 채경선 미술감독이 함께했다.

이날 취재진에게는 '오징어 게임'의 상징과도 같은 주요 세트 2곳이 공개되었다. 새롭게 펼쳐질 시즌2의 이야기를 짐작케 하는 요소도 취재들에게 선공개 돼, 이 공간을 배경으로 펼쳐질 이야기에 대한 궁금증을 한껏 고조시켰다.

더불어 황동혁 감독은 "많은 분들의 관심과 응원 속에 지난 7월부터 열심히 시즌2 촬영 중"이라며 "어깨가 무겁지만 기다려주신만큼 좋은 작품으로 보답하겠다"라고 시즌2를 제작 중인 상황을 공유했다. 이어 "새로운 게임, 새로운 캐릭터과 함께 펼쳐질 더욱 깊어진 이야기와 메시지를 기대해 주셔도 좋다"라고 시즌2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제작사 김지연 대표는 "멀리까지 와주셔서 감사하다"라며 "시즌2에 대한 전세계적 관심과 기대에 보답하기 위해서라도 열심히 노력해 훌륭한 작품을 보여드려야 한다는 각오로 모든 제작진과 출연진이 최선을 다해 촬영에 임하고 있다, 많은 응원 부탁드린다"라고 당부의 말을 전했다.

채경선 미술감독은 "시즌1에 보내주신 큰 사랑과 시즌2에 대한 많은 분들의 기대감에 큰 책임감을 느낀다"라며 "황동혁 감독님의 크레이티브 비전과 주제 의식을 잘 구현해낼 수 있도록 미술팀 모두가 힘쓰고 있다"라고 시즌2 작업 과정을 전했다.

한편, 지난 7월부터 촬영을 시작한 '오징어 게임' 시즌2는 내년까지 촬영을 이어갈 예정이다.


taehyun@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