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배민음악회 감동을 부산에서"…배민, 사장님 대상 힐링콘서트 열어

부산 벡스코서 배민 사장님과 동반자 700여명 초대…"웃음 드리도록 노력"

(서울=뉴스1) 이민주 기자 | 2023-11-23 09:02 송고
사진은 배민의 힐링콘서트 ‘배민음악회 부산편’ 모습 (우아한형제들 제공)

배달의민족을 운영하는 우아한형제들은 이달 22일 부산 벡스코에서 배민 사장님들을 대상으로 '배민음악회 부산편'을 개최했다고 23일 밝혔다.

배민음악회는 장사에 대한 고민과 가게일로 바쁘고 지친 사장님들에게 음악을 통해 위로와 휴식을 선물하자는 취지로 마련됐다.
6월 서울 한남동에서 재즈를 주제로 첫 회가 열렸고 10월 경기도 광명에서 열린 두번째 공연은 '음악다방'을 콘셉트로 개최됐다.

세번째 배민음악회는 처음으로 서울 수도권이 아닌 부산에서 개최됐다. 사전에 배민외식업광장을 통해 신청한 배달의민족 사장님 가운데 추첨을 통해 선정한 업주와 동반인 등 700여 명이 초대됐다.

공연은 연말을 앞두고 사장님들께 영화 같은 하루를 선물하자는 취지로 필름 뮤직 콘서트로 열렸다.
공연자로 예능프로그램 팬텀싱어3 우승팀 라포엠과 모스틀리 필하모닉 오케스트라가 참여했다. 라포엠과 모스틀리 필하모닉은 3시간30분의 공연시간 동안 한편의 영화 같은 사장님들의 장사 인생을 영화 음악으로 공감하고 위로했다.

엔딩 무대 때는 무대 배경에 참석 사장님들의 꿈이 별처럼 등장했고 소원을 비는 별똥별처럼 쏟아지는 장면이 연출됐다.

공연 중간엔 사장님들의 신청 사연들도 소개됐다. 장사를 하며 뿌듯하거나 자부심을 느꼈던 순간들, 장사로 이루고자 하는 꿈 등 다양한 사연들이 전해지며 공감을 받았다.

병마에도 자신을 믿고 간호해준 아내에게 못다한 프로포즈를 하고 싶다는 한 사장님의 사연이 소개되며 현장에서 깜짝 프로포즈가 진행되기도 했다.

공연에 참가한 라포엠은 "사장님의 인생을 함께 나누며 공감할 수 있는 음악회가 개최됐으니 라포엠도 힘과 드리는 음악을 하겠다"고 말했다.

배민은 배민음악회의 감동을 내년에도 이어간다. 다른 지역에서 각기 다른 콘셉트로 배민음악회를 개최해 사장님들께 위로와 감동을 나눌 계획이다.


minju@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