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첨단산업 외국인투자 이끈 손건석 한국유미코아 사장에 은탑산업훈장

'2023 외국기업의 날' 기념식서 유공자 42명에 포상

(세종=뉴스1) 심언기 기자 | 2023-11-21 11:00 송고
© News1 장수영
© News1 장수영

올해 23회째를 맞은 '2023 외국기업의 날'을 맞아 이차전지·반도체·바이오 등 첨단산업 분야 외국인투자 유치와 해외 첨단기술의 국내 도입에 기여한 유공자들에게 정부 포상이 수여됐다.

산업통상자원부는 21일 서울 인터컨티넨탈호텔에서 장영진 1차관, 서영훈 한국외국기업협회 회장, 주한 이탈리아·스위스·체코 대사 등을 비롯한 외교사절, 주한 일본·캐나다·스페인 상공회의소 대표, 외국인투자유치 유공자 등 3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2023 외국기업의 날' 기념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작년에 이어 올해 3분기까지 외국인투자 유치 실적은 역대 최대를 달성하며 우리나라 첨단산업 발전과 공급망 안정화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이에 정부는 총 42명의 유공자에게 표창을 수여했다.

은탑산업훈장은 핵심소재 글로벌 연구개발센터 유치에 기여한 한국 유미코아 손건석 연구개발총괄사장이 수상했다. 동탑산업훈장은 차세대 핵심 반도체 소재 생산시설에 대한 신규 투자를 이끌어낸 공로로 온세미컨덕터코리아의 김동진 부사장이 수상했다. 산업포장 5명, 대통령 표창 4명, 국무총리 표창 7명,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표창 24명 등 푸짐한 포상이 이어졌다.

장영진 산업부 1차관은 "최근 외국인투자가 역대 최대실적을 달성하는 등 우리나라 경제에 외국인투자기업의 역할이 크다"며 "정부는 앞으로도 규제개혁을 통한 기업 투자 환경 개선과 글로벌 인재 유치 및 글로벌 기술 협력을 위해 지속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장 차관은 참석자들에게 2030 세계박람회 부산 유치를 위한 관심과 지지도 당부했다.

유공자 포상에 이어 기념식에서는 외국인투자 성공사례 공유와 글로벌 공급망 재편하의 외국인투자 활성화 방안을 모색하기 위한 패널토의가 이어졌다.


eonki@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