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하이브 신예' 앤팀, 첫 정규로 日 오리콘 정상→아이튠즈 1위

(서울=뉴스1) 황미현 기자 | 2023-11-20 15:34 송고
앤팀
앤팀

앤팀(&TEAM)이 첫 정규 앨범으로 가파른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앤팀은 지난 19일 오리콘이 발표한 '데일리 앨범 랭킹'(11월 18일 자)에서 정규 1집 '퍼스트 하울링: 나우'(First Howling : NOW)로 이틀 연속 1위를 차지했다. 발매 직후 이 차트에 1위(11월14일 자)로 진입한 앤팀은 쟁쟁한 가수들의 신보 발매에도 17일 자에 1위에 복귀한 데 이어, 이틀 연속 정상을 지키는 쾌거를 이루었다.

앤팀은 데뷔 앨범 '퍼스트 하울링: 미'(First Howling : ME)와 미니 2집 '퍼스트 하울링: 위'(First Howling : WE)의 스토리 라인을 연결하고, '퍼스트 하울링'(First Howling) 시리즈를 집대성한 정규 1집으로 팀의 정체성을 공고히 하는 동시에 성장의 역사를 새로 쓰고 있다.

'퍼스트 하울링: 나우'는 공개 직후부터 20일 오전까지 기준으로 일본, 말레이시아, 핀란드, 그리스 등 총 6개 국가/지역 아이튠즈 '톱 앨범' 차트에서 1위를 찍었다. 일본 주요 음원 사이트 라인 뮤직에서는 '앨범 실시간 차트' 정상에 올랐고, 타이틀곡 '워 크라이'(War Cry)의 뮤직비디오는 공개된 지 24시간 만에 유튜브에서 500만 회 이상 조회된 뒤 20일 오후 3시 현재 매서운 기세로 1천만 뷰를 향해 가고 있다.

인기 고공행진 중인 앤팀은 지난 19일 SBS '인기가요'에서 타이틀곡 '워 크라이'와 커플링곡 '드롭킥'(Dropkick) 무대를 선보이면서 인기에 가속도를 붙이고 있다. '워 크라이' 무대에서는 블랙과 레드의 강렬한 의상을 입고 늑대 무리를 떠올리게 하는 격렬한 안무를 소화하며 카리스마를 발산했다. '드롭킥' 무대에서는 발랄한 스포티룩에 경쾌하고 박진감 넘치는 퍼포먼스로 보는 이들에게 긍정 에너지를 전파했다.


hmh1@news1.kr

오늘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