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회사정보 바로가기

경찰 폭행 후 도주한 외국인 유학생 3시간만에 검거(종합)

(광주=뉴스1) 이승현 기자 | 2023-11-18 22:10 송고
© 뉴스1
© 뉴스1

광주에서 경찰서로 호송되던 중 경찰을 폭행하고 달아난 절도범이 3시간15분 만에 붙잡혔다.

광주 동부경찰서는 절도·도주·공무집행방해 혐의로 우즈베키스탄 국적 A씨(19)를 입건했다고 18일 밝혔다.

A씨는 이날 오후 6시5분쯤 광주 동구 충장로 한 가게에서 2만8000원 상당의 생필품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다.

현행범으로 붙잡힌 A씨는 경찰서로 호송되던 중 동부경찰서 현관에서 경찰관 B씨의 눈 부위를 폭행하고 달아난 추가 혐의도 받는다. 도주 당시 A씨는 수갑을 착용한 상태가 아니었다.

경찰 관계자는 "순찰차에서 내리면 수갑을 채우려 했는데 경찰관을 폭행하고 도주했다"고 설명했다.

경찰은 폐쇄회로(CC)TV를 추적해 A씨가 도주한 지 3시간15분 만인 오후 9시20분쯤 광주 동구 한 대학 기숙사에서 A씨를 붙잡았다.

A씨는 불법체류자 신분은 아니며 광주의 한 대학교 어학당에 재학 중인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정확한 범행 경위와 도주 이유 등을 조사하고 있다.


pepper@news1.kr

이런 일&저런 일

    더보기